서해안 시대를 열어가는 첨단 기술교육의 명문

임승민 기자l승인2016.06.17l수정2016.06.17 11:1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평택 동일공업고등학교 정기학 교장

‘기술’이 국가의 경쟁력이 되는 시대. 때문에 전 세계의 수많은 국가들이 기술을 발전시키고, 기능인을 교육하여 인재를 양성하는 데 큰 힘을 쏟고 있다. 이에 평택 동일공업고등학교는 체계적이며 특색있는 다양한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기술강국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끌어 갈 창의적 기능 인재 양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자동차·IT 분야 특화된 전문 인재 양성

1978년 설립된 동일공업고등학교(이하 동일공고)는 지난 38년간 미래 기술한국의 주역이자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기술인재 양성에 매진해왔다. 특히 최근 급변하는 교육환경의 다양성을 적극 수용하며, 특성화고등학교의 강점을 살린 다양한 특색사업과 프로젝트, 교육프로그램, 취업지원 프로그램 등을 시행하고 있다. 정기학 교장은 “저희는 인성교육을 바탕으로 기술인, 도덕인, 건강인을 양성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또한 기강이 바로 선 건강한 교육공동체문화의 확립과 더 나은 교육을 제공하기 위한 구성원들의 전문성 제고를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깨끗하고 아름다운 학교, 지역사회의 신뢰를 받는 학교를 만들고자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라고 밝혔다.

동일공고는 디지털전자제어과, 컴퓨터미디어보안과, 지형공간디자인과, 자동차공조제어시스템제어과, 자동차과 등 5개 학과로 구성되어 있다. 디지털전자제어과에서는 전자회로, 컴퓨터프로그래밍, 마이크로콘트롤러 등 디지털전자제어기술 분야의 전문지식과 실무를 겸비한 기술인 양성에 주력하고 있으며, 컴퓨터미디어보안과는 컴퓨터 시스템 전문가, 미디어콘텐츠 전문가, 정보보안 전문가 양성을 목표로 첨단장비와 설비를 활용한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지형공간디자인과는 교량, 도로, 항만, 철도 등의 사회기반시설에서부터 택지 및 산업기지 조성, 우주개발 등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를 육성하고 있으며, 자동차공조시스템제어과는 에너지효율을 높이기 위한 자동화 설비 분야와 친환경적인 자동차 공조시스템 제어 분야의 멀티엔지니어 양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또한 자동차과는 풍부한 실습용 자동차와 최신 장비를 활용하여 자동차 전반에 관한 이론 및 실습교육을 제공함과 동시에 구조와 작동원리의 이해, 신기술 이론을 교육시킴으로써 미래지향적인 전문기술인력 양성에 매진하고 있다. 이러한 성과로 자동차과는 2010년부터 2015년까지 매년 자동차정비부분 전국대회 및 경기도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고 있다.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통합교육공동체 구현

동일공고에서는 유관기관과의 연계·협력을 통해 다양한 특색사업도 진행하고 있다. 먼저 ‘두드림(Do Dream)’ 사업을 통해 ADHD, 정서행동장애로 학습에 어려움을 겪는 학생들과 다문화, 탈북가정 학생들에게 마음의 문을 열고 스스로의 꿈과 끼를 실현할 수 있는 여건을 제공하고 있다. 정 교장은 “두드림 사업에서는 성적과 무관하게 학생들을 선발하고 있습니다. 이는 ‘잘하지 못한다는 것’은 다른 말로 ‘잘할 수 있는 무한한 가능성을 가지고 있다’고 보고 있기 때문입니다”라고 밝혔다.

특히 이 사업에서는 길고양이를 학생과 교사, 학교가 함께 돌봐주는 ‘길냥이 프로젝트’와 같이 학생들의 책임감과 소속감을 키울 수 있는 인성교육의 좋은 모델도 제시하고 있다.

학생들의 창업마인드를 키우기 위한 창업교육 프로그램인 ‘비즈쿨’ 또한 동일공고의 대표적인 특색사업 중 하나다. 중소기업청에서 지원하는 이 사업은 창업동아리 활동을 통해 학생들의 NCS직업기초능력 및 현장직무능력을 향상시키고, 기업가와 기업, 창업과 경영에 대한 이해를 증진시키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그밖에도 경기컨텐츠진흥원과 평택시, 경기도교육청이 연계하여 진행하는 ‘굿모닝 주니어 창조학교’를 통해 학생들의 인문학적 창의력 향상을 도모하고, 특화된 콘텐츠 프로그램 개발과 관련 분야의 맞춤형 전문인력 양성에도 힘을 쏟고 있다.

기초부터 탄탄히 쌓아가는 취업역량강화 프로그램

정기학 교장은 “저희 학교에서는 양질의 취업처 발굴과 학생 개개인의 진로취업역량강화를 위해 다각도의 노력을 펼치고 있습니다. 체계적인 방과후학교 프로그램과 전공동아리 학습반 등을 운영하며 국가기술자격증 및 국제자격증 취득을 돕고 있으며, 관련 업체와의 MOU 체결을 통해 현장체험활동과 실무역량 강화에도 힘을 쏟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학년 단계별로 진로역량을 강화시킬 수 있는 ‘Up 프로그램’과 취미 및 특기적성의 저변을 확대할 수 있는 ‘Wide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체계화·다양화된 취업역량강화 사업을 펼치고 있습니다”라고 설명했다.

이러한 노력으로 동일공고는 지난 2010년부터 4년 연속 교육부 선정 취업기능강화 우수학교로 선정됐으며, 2011년에는 자동차·IT 특성화고등학교로, 2012년에는 현장실습 선도학교로 각각 선정되는 영예를 안기도 했다. 취업의 질 또한 눈에 띄게 향상되어 졸업생 중 상당한 숫자가 공무원 임용, 공기업 취업, 대기업 및 대형은행 취업 등의 성과를 달성하고 있다.

정 교장은 “다가올 서해안 시대의 중심축으로 평택이 크게 주목받고 있습니다. 저희 동일공업고등학교는 교육프로그램의 일류화를 통해 서해안 시대의 주역이 될 창의적 기술인재를 육성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라고 밝혔다. 글로벌 시장을 주도할 첨단 기술교육의 명문으로 도약할 평택 동일공업고등학교의 앞으로의 행보를 주목해보자.

A prestigious school of highend technology education to open the West Coast era
Chung Gi-hak, principal of Pyeontaek Dongil Technical High School

In this era when technology means national competitiveness so many countries are devoting themselves to developing technology, training engineers and technicians and cultivating able persons. Pyeongtaek Dongil Technical High School is making efforts to rear creative persons in engineering and technology who will lead the future of ‘Technology Powerhouse Korea’ through systematic and characteristic diverse training programs.

Rearing professional talents in automobile and IT

Founded in 1978, Dongil Technical High has been devoted to rearing technical talents who can contribute to development of the community as a leading part of future technology powerhouse of Korea. Especially accepting the recent diversity of the rapidly changing educational environment, the school is administering diverse featured projects, educational and employment-support programs with the strength as integrated high school. Principal Chung Gi-hak said, “We are making efforts to rear moral and healthy skilled technical manpower based on moral character education. We aim to establish a healthy culture of educational community and heighten professionalism of the members to provide a better education, giving our best to make a clean, beautiful school that can be relied on by the community.”

Dongil Technical High is made up of five departments – digital electronic control, computer media security, geo-spatial design, auto air-conditioning system control and automobile. While digital electronic control is focusing on rearing skilled technical hands with combined expertise and practice in electronic circuit, computer programing and micro-controller, computer media security is operating the curriculum using high-tech equipment and facilities with a vew to rear specialists in computer system, media contents and information security. Geo-spatial design is fostering specialists in diverse fields from social infrastructure of bridge, road, harbor, railroad, etc. to residential land, industrial base and space developments. Auto air-conditioning system is aiming at rearing multi-engineers in the fields of auto facilities to increase energy efficiency and eco-friendly auto air-conditioning system control.

And automobile department provides education of theory over automobiles and practice using rich practice automobiles and up-to-date equipment and delivers understanding of structure, how it works and new technology theory for future-oriented professional experts. As a result, this automobile department has been reaping an excellent record in the nationwide and Gyeonggido-wise contests for vehicle inspection annually from 2010 to 2015.

Embodying integrated educational community

Dongil Technical High is also carrying on with diverse featured projects through partnership with related institutions. First, ‘Do Dream’ work provides circumstances in which students with ADHD and emotional-bahavioral disorders and multicultural and North-defector family students can open their hearts and bring their dream and talents to fruition.

Principal Chung clarified, “Do Dream project selects students regardless of school records because we see that ‘doing poorly’ means ‘having infinite possibility to do well.’”

‘Biz Cool’ is another featured project of Dongil, which is a startup education program to nurse the students’ startup mindset. This project supported by Small Business Administration aims to enhance the students’ NCS occupational basic abilities and job skills at the site through startup club activity and increase the understanding of entrepeneur, enterprise, startup and business adminstration. Besides, the school is seeking to enhance the students’ humanistic creativity through ‘Good Morning Junior Creative School’ going on in connection to Gyeonggi Content Agency, Pyeongtaek city and Gyeonggi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endeavoring to develop specialized content program and rear customized professional manpower in the related fields.

Substantial Employment capability program

Principal Chung Gi-hak explained, “Our school is making multifaceted attempts to find good-quality workplace and strengthen each student’s capability for career and employment. We are helping them obtain national and international certificate of qualifications by operating systematic after-school programs and specialty club classes and strengthen job-site experience activity and practical capability through signing MOU with related companies. We are also carrying out systematic and diversified employment capability projects operating ‘Up program’ that can strengthen career capability by grade and step and ‘Wide program’ that can expand the base of hobbies, specialty and aptitude.”

As a result of such efforts Dongil technical High was selected as employment function excellent school by the Ministry of Education for 4 years straight since 2010, as auto-IT Integrated High in 2011 and as leading work experience school in 2012. With prominent improvement in quality of employment, a considerable number of graduates are achieving the result of getting jobs with the government office, public enterprise, large enterprise and large bank, etc. Principal Chung clarified, “Pyeongtaek is greatly receiving attention as central axis of the upcoming West Coast era. Dongil Technical High will do our best to rear creative technical talents who will be the leading actor of the West Coast era through making educational program the best in the country.” How will Pyeongtaek Dongil High go on forward to be a prestigious school in high-technology education to lead the global market?         


임승민 기자  press0105@naver.com
<저작권자 © 월간파워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승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70-4238-9979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212-23-25879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Copyright © 2008 - 2019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