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말레이시아, 2015년 수교 55주년 맞아 활발한 협력 진행돼

관광 자원 풍부한 말레이시아의 성장 주목 김종관 기자l승인2016.04.1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로하나 람리 주한 말레이시아 대사

[로하나 람리 주한 말레이시아 대사]
한국-말레이시아, 2015년 수교 55주년 맞아 활발한 협력 진행돼
관광 자원 풍부한 말레이시아의 성장 주목


1960년 2월 한국과 수교 관계를 맺은 말레이시아는 GDP 규모 세계 33위를 자랑하는 경제 대국이자 우리나라에서도 많은 사람들이 방문하는 관광 국가로 알려져 있기도 하다. 1962년 무역협정, 1965년 문화협정 등을 비롯해 다양한 분야에서 탄탄한 협력 관계를 구축하고 있는 양국은 특히 경제적으로도 밀접한 관련이 있다. 아세안 국가 중 우리나라와 2대 교역국인 말레이시아에는 현재 1만 5천명 이상의 교민이 거주하고 있으며, 말레이시아는 우리나라와 작년 수교 55주년을 맞은 바 있다. 국내 대표 국․영문 잡지 월간파워코리아는 로하나 람리 주한 말레이시아 대사를 만나 양국 간 협력 관계에 대한 전망을 들어볼 수 있었다.

1982년 시작된 LEP 2.0 프로그램 등 통해 양국 교류 활발히 진행돼
2014년 말레이시아 나집 라작 총리 한국 방문해

아세안의 경제 대국인 말레이시아는 우리나라와 지속적으로 경제 등 다양한 분야에서의 협력을 이어오고 있다. 양국은 현재 ‘역내 포괄적 경제동반자협정(RCEP)’을 진행 중이며, 시장의 자율성을 주기 위해 한국-아센 FTA를 검토 중이다. 또한 2012년부터 시행된 ‘한국-말레이시아 양자 간 산업협력(BIC)’과 ‘동방정책-제2의 물결(LEP 2.0)’을 통해 협력채널을 강화하고 있다. LEP 프로그램은 한국과 말레이시아의 협력과 공동 작업을 통해 1982년에 처음 시작되었고 초기에는 한국학생들이 말레이시아에서 일할 수 있는 기회를 주었으며, 현재는 많은 말레이시아 학생들이 한국의 대학에서 공학, 전기, 컴퓨터, 화학, 환경공학 등을 공부하고 있다.

2014년 12월, 말레이시아 나집 라작 (Najib Razak) 총리의 한국방문은 양국의 관계가 한층 더 강화되는 계기가 되었다. 나집 라작 총리와 박근혜 대통령은 기술공유와 혁신, 고난도 기술개발, 우수사례 교환 등을 강화하기로 합의했다. 그 성과물로서 한국-말레이시아 경제협력위원회(ECC)가 출범해, ‘LEP 2.0’프로그램의 실행상황을 점검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 

람리 대사는 “2015년 1월에는 말레이시아투자개발공사(MIDA)와 아센코리아센터가 공동으로 ‘녹색기술미션(The Outbound Mission on Green Technology)’에 착수했으며 15개의 한국회사가 참여하였다. 또한 11월에 말레이시아투자개발공사와 말레이시아대외무역공사(MATRADE)가 서울 롯데 호텔에서 공동으로 개최한 세미나에는 282개의 한국회사들이 참여해 말레이시아 진출 기회를 타진하기도 했다”라고 말하며 양국 간 협력 관계가 지속될 것임을 이야기했다.

한국의 13번째 무역상대국으로서, 무역 규모 160억 달러 넘어
“삼성, 포스코 등 37개 한국 회사 말레이시아 현지 진출”

한국무역협회(KITA)의 2015년도 통계에 의하면 말레이시아는 한국의 13번째 무역상대국, 14번째 수출 대상국, 13번째 수입원천국이며 무역 규모는 163.5억 달러 규모이다. 주요 수출품은 유류(15.3억 달러), 광전자직접회로(8억 150만 달러), 철강과 철 구조물 (3억 2620만 달러), 합성고무(2억 6940만 달러) 순이다. 또한 한국은 말레이시아의 액화천연가스(LNG) 최대수입국으로서 국내 LNG수요의 24.9% (21.5억 달러)를 말레이시아에서 수입하고 있다. 

람리 대사는 “현재 337개의 한국 회사가 말레이시아 현지에 진출해 있고, 투자규모는 모두 45억 달러에 달한다. 특히 전기, 전자, 비금속광물, 화학제품 등 분야에서 강세를 보이고 있으며, 4만 9천명의 말레이시아인이 이들 회사에서 일하고 있다. 제조업 분야에서는 롯데케미컬, 삼성, 고려제강, 포스코 등을 들 수 있고 서비스분야에서는 현대엔지니어링, 한진해운,  우리은행, 효성그룹 등이 진출했다. 말레이시아는 기술, 고부가가치, 기계, 화학, 연구&개발에 한국 회사의 투자를 환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작년 1~3분기 한국 관광객 31만 명 이상 말레이시아 방문해
향후 다방면의 양국 교류 앞장설 것

주한 말레이시아 대사관은 말레이시아의 문화를 한국에 알리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대사관은 각종 관광 관련 행사에 부스를 마련하여 행사장을 찾는 한국인들에게 말레이시아의 문화를 알리고 있을 뿐 아니라, 각종 초청 프로그램을 개최하고 여행사와 협력하여 관광상품을 프로모션 하는 등 다방면에서 노력을 이어가고 있다.

말레이시아는 특히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맛좋은 음식으로 유명해 한국인을 비롯해 다양한 국가의 관광객들이 말레이시아를 방문하고 있다. 작년 1~9월 사이 31만 명이 넘는 한국인 관광객이 말레이시아를 방문하였으며, 이는 전년 대비 5.8% 증가된 수치이다. 람리 대사는 “관광객의 증가 추세로 볼 때 올해는 한국인 관광객들이 40만 명 이상 방문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고 밝혔다. 현지의 문화를 가까이에서 체험할 수 있는 ‘말레이시아 홈스테이’ 역시 말레이시아가 자랑하는 프로그램 중 하나다. 말레이시아 홈스테이는 말레이시아의 문화와 음식 등 다양한 문화를 직접 체험할 수 있어 관광객들로부터 꾸준한 호응을 얻고 있다.

람리 대사는 “양국은 정치적으로 우호관계에 있고, 무역과 투자에 있어서는 왕성한 활동을 보이고 있다. 또한 인적교류는 서로의 문화를 알리고 관광산업을 증대하는데 많은 기여를 했다. 한국의 기적 같은 경제성장은 말레이시아에 많은 영감을 주었다”라고 말하며, 향후 교류와 투자 증가, 양국 중소기업 간 협력 증대, 개인 또는 기관 단위의 인적 교류 증대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Dato’ Rohana Ramli, Ambassador of Malaysia] 
The 55th anniversary of diplomatic ties between ROK and Malaysia stimulates cooperation
ROK focuses on rich tourism resources and economic growth of Malaysia

The ROK and Malaysia established diplomatic relations in February 1960. They signed a trade agreement in 1962 and a cultural agreement in 1965. Malaysia is the 33rd largest economy in the world in terms of GDP per capita and is Korea’s second biggest trading partner among Asian countries. As the volume of trade and investment between the two countries has grown steadily, there also has been an increase in number of Korean people traveling to Malaysia and around 15,000 Koreans are currently living in the country. Celebrating the 55th anniversary last year, Power Korea met Dato’ Rohana Ramli, Ambassador of Malaysia, and learned more about the bilateral exchanges.

LEP 2.0 enhances economic and cultural exchanges
Razak visits Korea in December 2014

Since the diplomatic ties in 1960, the ROK and Malaysia have steadily increased the level of cooperation in various fields. They have actively engaged in negotiations of the Regional Comprehensive Economic Partnership (RCEP) and in reviewing of the ASEAN-Korea FTA to further liberalize the market while exploring ways to strengthen bilateral engagement channels through the Malaysia–Korea Bilateral Industrial Cooperation (BIC) and the Second Wave of the Look East Policy (also known as LEP 2.0). LEP 2.0 in particular was followed by the success of the first LEP programme which was launched in 1982. The programme provided Korean students an employment opportunity in Malaysia and Malaysian students a chance to study in the field of electronics, computer, chemical, nautical science at various Korean universities. In December 2014, the Malaysian Prime Minister YAB Dato' Sri Mohd Najib Tun Abd Razak visited Korea and Razak and President Park agreed to strengthen cooperation in technology sharing & innovation, development of advanced techniques and capacity building of the LEP 2.0. And to monitor the implementation and progress of the LEP 2.0, both leaders agreed to establish the Malaysia-ROK Economic Cooperation Committee (ECC).

H.E. Ramli said “The Embassy’s investment activities is spearheaded by the Malaysian Investment Development Authority (MIDA) and it organized, with the ASEAN Korean Center, in January 2015, ‘The Outbound Mission on Green Technology’ which invited 15 Korean companies to Malaysia and the Investment and Business Opportunities Seminar on Medical Devices Sector on 3 March 2016. Also, MIDA and Malaysia External Trade Development Corporation (MATRADE) held a business seminar at Lotte Hotel, Seoul in November 2015 to promote trade and investment between the two countries and 282 Korean companies attended the seminar to seek business opportunities in Malaysia.”

ROK-Malaysia, the volume of trade exceeds USD $16.35 billion
337 Korean companies’ presence in Malaysia

According to KITA (Korea International Trade Association)’s 2015 statistics, Malaysia was the ROK’s 13th largest trading partner, 14th largest export destination and 13th largest import source with the volume of bilateral trade totaling US$16.35 billion. The main items of the ROK that were exported to Malaysia in 2015 included Petroleum oils (valued at US$1.53 billion); Electronic integrated circuits (valued at US$801.8 million); Iron and steel structures (valued at US$379.6 million) while the biggest exported product of Malaysia to the ROK was LNG accounting for 24.9% of ROK’s total imports from Malaysia. H.E. Ramli said “There are about 337 Korean companies currently operating in Malaysia with the USD $4.5 billion investments. Korean investors are exceptionally strong in the electronics and electrical products, basic and non-metallic mineral products and chemical products benefitting more than 49,000 Malaysian employees. Some of the representative companies are Lotte Chemical, Samsung, Kiswire LTD and POSCO in the manufacturing sector, and Hyundai Engineering, Hanjin Shipping, Woori Bank and Hyosung Corporation in the service sector. Malaysia is welcoming Korean companies’ investment especially in advanced electronics, ICT, machinery, chemicals, green technology and R&D, the fields in which they already have developed strengths.” For the whole of 2015, Malaysia has been able to attract 22 projects in the manufacturing sector with investments amounting to USD 315.5 million approved from Korea. Korea ranked as the 6th largest foreign investor during the period. 

Malaysia attracts more than 310,000 Korean visitors yearly
Ramli, “I will increase people to people contact” 

In addition to supporting the active cooperation in trade and investment between the ROK and Malaysia, the Malaysian Embassy in Seoul is promoting various cultural programmes. The Embassy has developed efficient communication channels and tour packages including ‘Malaysia Homestay’, in partnership with agencies, airlines, media and other related bodies, and regularly participates in various cultural fairs to promote Malaysian culture in Korea. But even without these programmes, Malaysia’s beautiful forests and beaches as well as rice-based food are already enough to attract tourists not only from Korea but from the world. In terms of tourist arrivals from Korea, 311,838 Koreans visited Malaysia from January to September 2015 and this is a 5.8% increase on the same period in 2014. Based on this statistics, the Embassy is expecting more than 400,000 Korean visitors to Malaysia this year.

The Embassy especially recommends ‘Malaysia Homestay’ as visitors can have the opportunity to stay with a local family and experience the food, lifestyle and culture. H.E. Ramli said “Malaysia and ROK have built excellent political ties and a robust trade and investment relationship for the last 56 years. Korea’s miraculous economic growth in particular was a great inspiration to Malaysia. I will keep providing my utmost effort in promoting investment and trade between the two countries but at the same time I will give a particular effort in increasing people to people contact so that the scope for cooperation will be more diversified.” With its objective to create a knowledge-based economy and the goal to become a high income nation by 2020, Malaysia will continue and expand the level of cooperation with the ROK. 
 


김종관 기자  powerkorea_j@naver.com
<저작권자 © 월간파워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가장 많이 본 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Disclaimer: PowerKorea makes an article based on the information of products and/or services provided in paper and/or in interview by the company, the organization or the person that is solely responsible for the information.
Copyright © 2008 - 2023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