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란드-한국, 활발한 문화 교류 통해 협력관계 증진해

크쉬슈토프 마이카 주한 폴란드 대사 김종관 기자l승인2016.03.1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크쉬슈토프 마이카 주한 폴란드 대사

크쉬슈토프 마이카 주한 폴란드 대사
폴란드-한국, 활발한 문화 교류 통해 협력관계 증진해
다양한 행사 통해 폴란드의 문화 한국에 알려가


1989년부터 양국 간 수교 관계를 맺어온 폴란드와 한국은 그 해 투자보장협정과 무역협정, 1991년 이중과세방지협정과 항공협정 등 다양한 부문에서 우호적인 관계를 맺어오며 그 결속을 더욱 강화하였다. 이후 27년 간 꾸준히 경제 협력을 발전시켜 온 폴란드는 현재 중앙 유럽 국가 중 한국의 최대 경제협력국으로 급부상하였으며, 최근 주한 폴란드 대사관에서는 폴란드의 문화를 한국에 알리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중이다. 국내 대표 국․영문 잡지 월간파워코리아는 크쉬슈토프 마이카 주한 폴란드 대사와 함께 주한 폴란드 대사관의 활발한 활동을 살펴보았다.

작년 3월 유명 지휘자 안토니 비트와 서울시립교향악단의 협연 열려
6월 최대 규모의 해외전시 '폴란드, 천년의 예술' 개최돼

주한 폴란드 대사관은 다양한 문화 행사에 직접 참여하며 폴란드를 더욱 친숙하게 느낄 수 있는 기회를 꾸준히 마련해오고 있다. 작년 3월 24일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는 '폴란드의 카라얀'으로 불리는 안토니 비트와 서울시립교향악단의 협연을 통해 베토벤의 '영웅' 교향곡의 연주가 있었다. EMI, 소니 등 여러 음반사와 함께 150여 장의 음반을 발매한 바 있는 안토니 비트는 우크라이나 출신의 바이올리니스트 발레리 소콜로프와 함께 클래식의 경계를 확장하는 명연주를 들려주었다. ‘폴란드, 천년의 예술 (Polish Art: An Enduring Spirit)' 전시의 일환으로 서울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린 '쇼팽의 밤 콘서트'에서는 피아니스트 마치에이 그쥐보프스키가 연주했으며, 8월까지 열린 이번 전시는 250여점의 폴란드 조각, 그림, 수공예품, 무기, 메달 등이 전시되었다. 또한 쇼팽의 왼손 캐스트나 1543년에 출판된 니콜라우스 코페르니쿠스의 책 ‘천체의 회전에 관하여’와 같은 프리데릭 쇼팽과 니콜라우스 코페르니쿠스와 관련된 몇몇 특별 전시품도 이에 포함된다. 이는 폴란드가 해외에서 가진 최대 규모의 전시였다.

10월에는 피아니스트 조성진이 폴란드의 수도 바르샤바에서 열린 제17회 국제 쇼팽 콩쿠르에서 한국인 최초로 우승을 하였으며, 특히 이후 한국에서 프레데릭 쇼팽의 인기는 더욱 커져 갔다. 이것이 계기가 되어 다시 한 번 폴란드와 한국이 세계적으로 주목을 받았고, '세계 책의 수도 인천 2015'에 이어 '세계 책의 수도 브로츠와프 2016'을 맞아 한국 어린이 300명의 편지를 주한 폴란드 대사를 통해 브로츠와프에 있는 어린이들에게 전달하는 행사를 갖기도 했다. 이를 위해 주한 폴란드 대사관은 올해 6월 인천에서 '어린이 책의 날(Book Day)' 행사를 준비할 예정이다. 또한 대사관이 참여한 6월 서울시 개최 제2회 문화박람회 주한 외국 대사관의 날 행사에서는 외교계의 이름으로 수여하는 특별 감사패가 주최 측인 월드 마스터즈 위원회로부터 주한 폴란드 대사부인인 조피아 마이카 여사에게 전달되었다. 크쉬슈토프 마이카 대사는 3일 동안 계속된 행사에서 "다른 나라의 문화를 알아가고 상호간의 신뢰와 이해를 쌓아가는 데에 있어서 국제적인 문화 교류의 역할이 크다"는 취지의 연설을 진행했다.

올해도 활발한 활동으로 폴란드의 문화 한국에 알려갈 것
5월 '폴란드의 날' 행사와 10월 '용기와 화해' 전시 등 예정

주한 폴란드 대사관은 올해에도 활발한 활동을 통해 폴란드의 문화를 한국에 알려나갈 예정이다. 우선 대사관은 한국외국어대학교에서 폴란드어를 전공하는 대학생들로 구성된 폴란드 민속춤 동아리 '마주르카'에 대한 지원을 이어갈 예정이다. 마주르카는 결성 이후 오랫동안 한국인들의 주도 하에 폴란드 문화를 알리는 데 일조해왔다. 한국외국어대학교에서의 문화활동을 더욱 강화 하기 위해 5월에는 폴란드어학과와의 협력을 통해 폴란드 말하기 대회를 개최한다. 폴란드의 음식을 알리기 위해 대사관은 한국어로 번역된 요리책과 한국-폴란드의 퓨전 요리책을 소개할 예정이다. 같은 달 서울시청광장에서 개최될 '폴란드의 날(Polish Day)' 행사에서 대사관은 한국에 수입된 폴란드의 다양한 제품을 소개할 예정이며, 10월에는 폴란드의 정치․경제적 전환의 경험이 한국의 통일에 일조할 수 있는 부분들을 조명하고자, 역사 속에서 정치, 사회적 관계가 어떻게 화해를 이루었는지에 대한 경험들을 서로 교환하는 컨퍼런스를 개최할 예정이다. 대사관은 이 컨퍼런스와 함께 폴란드와 독일의 화해를 다루는 전시 '용기와 화해'를 각 대학과 기관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부산국제영화제 개최 기간 동안 폴란드 영화를 상영하는 '폴란드의 밤'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마이카 대사는 "폴란드는 문화적 강점이 많은 나라다. 한국과의 밀접한 교류를 통해 우리나라를 더욱 알리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올해의 다양한 폴란드 문화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주한폴란드대사관 홈페이지를 방문하면 된다. 


Krzysztof Majka, Ambassador of Poland
Korea and Poland enhances partnership through active cultural exchange
Polish Embassy to hold plentiful events in 2016 to spread Polish culture in Korea

Establishing diplomatic ties in 1989 and signing various agreements in investment, trade, tax and aviation in the same year, Korea (ROK) and Poland have been continuously widening the scope of cooperation and their 27 years of exertion in economic cooperation has made Poland emerge as the biggest economic partner of Korea among Central European countries. Taking advantage of this remarkable achievement, the Polish Embassy in Seoul is actively carrying out a variety of cultural events in order to enhance its cultural presence in Korea. Hereupon, Power Korea had a chance to look through the details of the past and coming up events. 

Maestro Antoni Wit performs with the Seoul Philharmonic Orchestra
The largest scale exhibition “Polish Art: An Enduring Spirit” 

The Polish Embassy in Seoul aims to give more opportunities for Korean people to be familiar with the Polish culture in 2015/2016. First of all, Maestro Antoni Wit, who is often called as Karajan of Poland, gave a fantastic performance with the Seoul Philharmonic Orchestra on 24 March last year at the Seoul Arts Center in Seocho-gu. He and the orchestra poured their passion into the song Symphony no.3, “Eroica” by Ludwig Van Beethoven and it was splendid. Wit, who has released 150 albums with major labels including EMI and Sony, also collaborated with the Ukrainian violinist Valeriy Sokolov on the day and they together extended the boundary of classical music. Also, the Polish pianist Maciej Grzybowski gave a marvelous performance on Chopin’s Night Concert as part of the exhibition “Polish Art: An Enduring Spirit” held at the National Museum of Korea for two months until August 2015. It was the largest scale exhibition held outside of Poland and 250 treasures of Polish sculptures, paintings, handicrafts, weapons, medals and posters were displayed. It also included some special exhibits related to Fryderyk Chopin and Nicolaus Copernicus, such as the cast of Chopin's hand or the book by Nicolaus Copernicus "On the Revolutions of the Celestial Spheres" (De revolutionibus Orbium Coelestium) published in 1543. 

The popularity of Frederic Chopin in Korea has been growing, especially after the South Korean pianist Cho Seong-jin was announced as the winner of the 17th “International Fryderyk Chopin Piano Competition” in Warsaw in October 2015. This has certainly brought global attention to both Poland and Korea. In the same month, 300 letters were written by Korean children in Incheon and passed through the Ambassador to their peers in Polish city of Wroclaw – it was a symbolic handing over of the World Book Capital title from Incheon to Wroclaw. As a continuous effort, the Polish Embassy is set to promote Wroclaw and Polish literature by organizing Children’s Book Day in Incheon. There also was a notable event: ‘Embassy Day in Seoul’ (June 2015). It was the second time cultural festival organized by the City of Seoul and World Masters Committee. Mrs. Zofia Majka, spouse of the Polish Ambassador, received an award “plaque of appreciation” from the President of the World Masters Committee in recognition of support. H.E. Majka said in his congratulatory speech “The role of international cultural exchange is very important as we can learn more about other countries and can build mutual trust and understanding.”

H.E. Majka, “I will give my unsparing effort in spreading Polish culture in Korea”
‘Polish Day in Seoul’ and ‘Exhibition: Courage and Reconciliation’ to be held 

As for 2016, the Embassy is planning to provide a continuous support to the Korean dance group “Mazurka”. It is a Polish folk band composed of Korean students majoring in Polish at Hankuk University of Foreign Studies (HUFS) and the Embassy actually has been supporting the band for a long time. It is one of the best Korean-led initiatives to enjoy and promote Polish culture. To further strengthen the cultural activities at HUFS, in May, the Embassy will hold the very successful annual event ‘Polish Oratorical Contest’ in cooperation with the Polish Department.
The promotion of Polish cuisine is also on the agenda for this year. As part of the promotion campaign the Embassy will publish a cookbook in Korean language featuring Polish-Korean fusion cuisine.

Also in the same month, ‘Polish Day in Seoul’ is scheduled to be held at the main square near the Seoul City Hall and various Polish products are to be displayed on the day. In October, there will be a conference titled: ‘Polish Experience in Political and Economic Transformation as a Valuable Tool in Reunification of Korea’. The conference is accompanied by ‘Exhibition: Courage and Reconciliation’ which will present the reconciliation process between Poland and Germany and the exhibition will be continued in the universities and institutes dealing with issues regarding Korean reunification.

H.E Majka said “Poland is particularly rich in culture and I will give my unsparing effort in spreading Polish culture in Korea through a variety of exchanges and events this year.” If you are interested in experiencing the rich Polish culture this year, you can visit the website of the Polish Embassy in Seoul for more information. 
 


김종관 기자  powerkorea_j@naver.com
<저작권자 © 월간파워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가장 많이 본 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Disclaimer: PowerKorea makes an article based on the information of products and/or services provided in paper and/or in interview by the company, the organization or the person that is solely responsible for the information.
Copyright © 2008 - 2024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