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신포항역 개통 및 철도 인프라 개선사업

진경호l승인2014.05.12l수정2014.05.12 15:5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screen_2017_1394152466_0_0.jpg


포항시, 올해 말 KTX 개통, 「수도권에서 가장 가까운 동해」

10년 전인 지난 2004년 4월에 첫 운행을 시작한 고속열차 KTX는 전국을 하루 생활권으로 엮어내면서 일상생활과 경제활동에 큰 변화를 가져왔고 사회·경제 발전에도 큰 역할을 해왔다. 그러나 경북 제1의 도시인 포항은 KTX로부터 소외된 지역이었고, 포항을 비롯한 경북 동해권역의 주민들은 KTX를 타기 위해 대구로 경주로 오가야만 했다. 특히 포항은 포스텍과 포스코 등을 중심으로 세계적인 경쟁력을 갖춘 도시임에도 불구하고 교통인프라는 상대적으로 열악하다는 평가를 받아왔다. 항공편은 운행편수가 적어 불편한데다 고속버스도 서울에서 4시간 이상이 걸려 접근성이 떨어진다는 지적이다. 하지만 이제 올해 말에 서울~포항을 2시간대로 연결하는 KTX 포항 직결선이 개통되면 더 이상 포항은 교통 오지가 아니다. KTX 포항 직결선이 개통되면 사회·경제는 물론 문화를 비롯한 다양한 분야에서 포항에 많은 영향을 줄 것으로 전망된다. 우선 포항지역의 1·2·3차 산업 전반에 걸친 첨단화가 가속되고, 포항을 중심으로 한 인근 시군을 잇는 동선 개발을 통한 도시개발과 이를 활용한 유통업·제조업·교육 서비스업 등이 크게 확충되는 경제적인 기대효과가 단연 주목된다. 실제로 포항테크노파크가 조사한 ‘KTX 신포항역 및 철도 인프라 개선에 따른 포항지역 파급효과’의 분석 결과에 따르면, 포항지역 내 철도 인프라 개선사업으로 인한 경제적인 파급효과는 1조 175억원(건설사업 9천506억원, 향 후 5년간 운영사업 669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되기도 했 다. 포항시장 권한대행인 김재 홍 부시장은 “KTX 개통을 계 기로 첨단과학 인프라를 활용 한 미래 첨단과학산업도시와 영일만항을 기반으로 한 물류 거점도시로 한 단계 더 성장하 기 위한 마스터플랜을 마련하 고 KTX시대를 철저하게 대비 하고 있다.”고 밝혔다. 


포항시, 건강과 행복, 두 마리 토끼 잡는다! 

행복은 건강에서, 건강은 보건소에서’ 포항시가 복지사각지대 해소방안의 일 환으로 53만 시민의 건강을 통해 행복도시를 만들기 위한 맞춤형 선진보건 정책을 추진하기로 했다. 최근 경제성장과 일자리창출도 중요하지만 살기 좋 은 도시로 가는 지름길은 시민들의 건강을 지키는 일에서 비롯된다는 의미에 서 ‘건강도시’에 대한 논의가 활발하다. 이런 가운데 최근 국내 지자체를 중 심으로 금연·절주정책 등 개인의 건강 행태 개선과 함께 건강한 지역사회 의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한 ‘건강도시’에 관심을 갖고 많은 노력을 기울이 고 있다. 우선 포항시는 국가주도형 사업방식에서 벗어나 지역 특성과 시민 의 수요에 부합하는 건강생활실천과 만성질환예방, 취약계층 건강관리 사 업을 펼치기로 했다. 앞서 포항시는 지난 2012년에 세계보건기구(WHO)건 강도시연맹 및 대한민국건강도시협의회 가입을 기념해 ‘건강도시 포항 선 포식’을 가진데 이어 경상북도의 건강친화형 건강도시 추진사업의 우수 도 시로 선정돼 취약지역을 중심으로 ‘주민 자립형 건강한 마을 만들기’ 사업 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포항시는 지난 2012년 4월에 ‘싱겁게 먹기 운동본 부’ 출범을 계기로 ‘내 혈압·혈당 바로 알go, 운동 하go, 싱겁게 먹go, 현 미·야채 먹go‘라는 캐치프레이즈를 내걸고 ‘고혈압·당뇨병 없는 건강한 포항 만들기’ 사업을 주도하면서 심·뇌혈관질환 예방과 합병증 발생의 최 소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포항시 남·북구보건소 박혜경 소장은 “보건 정책은 단순한 질병에서부터 삶의 질 향상까지 시민의 건강 문제를 아우 르는 중요한 부분”이라면서 “장기적으로 도시화에 따른 주민 개개인의 건 강 문제를 통합적으로 해결하는데 주력하여 건강도시 포항을 만드는데 최 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Pohang City, Opening of the KTX in end of the year, 

The Nearest East Sea from the Metropolis」 

10 years ago, the KTX started running in April 2004 for the first time. This fast train brought the entire provinces to make a one-day living zone and naturally our lives have changed related to economic activity and daily life. Of course, it contributed for the devel-opment of the social and economic parts. However, the first city of Gyeongbuk region, Pohang City, was neglected from the KTX category and people who are living in the eastside of Gyeongbuk including Pohang have to come up to Gyeongju or Daegu to get on KTX. Especially, Pohang has an international competiveness with POSTECH and POSCO as major spots, but despite of that, the public transportation system is relatively poor. As for a flight, the number of flight is low so, it is not convenient and even express busses take over 4 hours from Seoul. After all, in term of the accessibility is pretty bad. However, now it will be changed since the KTX Pohang direct line from Seoul to Pohang in the end of this year. Then, Pohang will be no longer transportation of backwoods. If the KTX Pohang direct line from Seoul to Pohang opens, people expect many parts in variety would get affected Pohang in many ways. Most of all, over the whole general industries such as the primary, secondary, and tertiary industries would be more cutting-edged and city development connected between near cities and gun base centering in Pohang. Using that system, retail business, manufacturing business and educational service would be also expanded, so the expectation effectiveness is what the most part of people are looking forward to. In fact, according to the analysis result of ‘The ripple effect of Pohang area by opening the KTX Sinpohang Station and railroad infrastructure improvement’ surveyed by a Pohang Techno Park, the expected economic ripple effectiveness would reach 1 trillion and 17.5 billion (construction business 950.6 billion won and management business, 66.9 billion for the next 5 years). The acting vice-mayor of Pohang Kim, Jae-Hong said, “With this opening of the KTX, we are strictly preparing for the KTX time and setting up the master plan to develop one step as a distribution hub city based with the future cutting edged science industrial city using the latest technology infra and Yeongil Bay.” 


Pohang City, Completing both health and happiness at once!

Pohang City’s catch phrase ‘Happiness is from Health, Health is from Health Center’ so, to work on that, as a way of solving the problems in the exclusion from welfare, the city decided to push the customized advanced healthcare policy to build up the happy city throughout the health of 530,000 of people. Recently, it is important to produce more jobs but the shortcut to go to the good city is from keeping the civil in health. Therefore, it is active to discuss on the health city from that. Around this movement, lately, local govern-ments are trying to put lots of efforts on ‘Healthy City’ for the substantial development of the healthy local society coming with improvement of individual health behavior such as non-smoking, stop drinking policies. First of all, Pohang City made a decision to do the healthcare business for the neglected class, health living practice that is suitable for the local people’s demands and needs and chronic disease prevention. Earlier, Pohang City has been an excellent city of the health-friendly Health City Promotion in Gyeongsang-buk-do after having an announcement ceremony of the Health City, Pohang, which was celebrating on registration of Korea Health City Association and the WHO Health City Federation in 2012 with promoting ‘Building up the Local Independence Healthy Village’ with centering with the poor areas. In particular, Pohang City put the catch phrase of ‘Knowing Correctly My Blood Pressure/Blood Sugar’, ‘Exercising’, ‘Eating Blandly’, and ‘Eating Brown Rice and Vegetables’ with a chance of ‘Eating blandly of Movement Head-quarters’ in last April 2012 and has been leading the business of ‘Making a Healthy Po-hang City without High blooded Pressure/Diabetes and trying to minimize the chances of happening of prevention heart and brain blood disease and complications. Chief Park, Hye-Gyeong of the Healthcare Center of North and South in Pohang City said, “Policies about Health is an important part covering the civic health problems from a simple disease to the quality of life. In the long term, we will do our best to focus on mak-ing a healthy Pohang City by solving the individual health issues out of the civilization. 




진경호  
<저작권자 © 월간파워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경호의 다른기사 보기
가장 많이 본 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Disclaimer: PowerKorea makes an article based on the information of products and/or services provided in paper and/or in interview by the company, the organization or the person that is solely responsible for the information.
Copyright © 2008 - 2022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