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촌 환경올림픽 세계자연보전총회, 오는 9월 개최

파워코리아l승인2012.02.06l수정2012.02.06 16:4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지구촌 환경올림픽 세계자연보전총회, 오는 9월 개최”

‘자연의 회복력’ 주제로 180여개국 1만명이상 참여



동북아 최초 개최

환경 분야 최대 국제회의인 세계자연보전총회(WCC : World Conservation Congress)가 올해 9월 6일부터 15일까지 열흘간 제주에서 개최된다. 세계자연보전총회는 환경과 관련하여 가장 오랜 역사와 국제적으로 광범위한 영향력을 가지고 있는 세계자연보전연맹(IUCN)이 4년마다 개최하는 국제회의로서 ‘환경올림픽’이라고도 불린다. 이번 제주 총회는 60여년이 넘는 세계자연보전총회 역사상 처음으로 동북아에서 개최된다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깊다.


※ 세계자연보전연맹(IUCN  : International Union for Conservation of Nature)은 국제사회에서 자연환경분야를 대표하는 환경단체로 1948년 창설된 이래 지구환경, 생물다양성보전, 기후변화, 지속가능발전 등 지구환경에 대한 실질적인 정책수립과 실행을 위한 국제협력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지구상에서 멸종위기에 처한 동·식물에 대해 2~5년마다 보고서인 ‘IUCN Red List'를 출간, 발표하고 있다. 


논의주제 및 한국적 의제

2012 세계자연보전총회(이하 2012 WCC)는 ‘자연의 회복력(Resilient nature)’이란 주제로 열린다. 자연의 회복력이란 빠르게 변하고 불확실한 세계 속에서 자연과 인간이 변화에 빠르게 적응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자연의 능력을 신장시키는 것을 뜻한다. 

2012 WCC 조직위원회(위원장 : 이홍구 전 국무총리)는 21세기 기후변화 대응과 생물다양성 보전, 인류복지, 녹색성장, 21세기형 자연보전의 정책 방향과 비전을 제시하는 ‘제주선언문’ 채택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한국적 특성을 반영한 의제 개발을 위해 세계적 환경자원인 DMZ와 백두대간을 비롯해 황사, 해양오염, 한반도 서남해안 생태축 보호 등에 대한 이슈를 부각시켜 국제사회 공조를 통한 해결방안을 모색한다. 


정부와 NGO를 망라한 지구촌 환경이슈 논의 

2012 WCC는 지구의 자연환경 보전을 중심으로 다양한 주제에 대한 연구와 토론을 위해 정부, NGO, 전문가들이 모여 경험과 정보를 공유하고 지구촌 환경 정책 방향과 비전을 제시하는데 중심적인 역할을 한다는 측면에서 의의가 있다. 정부와 NGO를 망라하여 지구촌 환경이슈를 논의하기 위해 IUCN 회원과 환경전문가 등 다양한 참가자들 간의 논의가 이루어지는 유일한 회의체인 셈이다. 또한, 공식 참가인원만 180여 개국 1,100여개 단체 1만 여명 이상이 넘는 메머드급 회의 자체가 친환경적으로 운영된다는 점에서도 큰 의미를 가진다. 이는 비단 회의장 시설 뿐 아니라 운영방식도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는 등 친환경적 방식으로 운영됨을 의미한다.


유치과정 및 총회 준비

한국 정부는 지난 2006년 환경부가 국가회원 자격으로 세계자연보전연맹에 가입하고 환경부장관이 2008년 10월 창원에서 개최된 람사르협약 당사국총회에서 IUCN 사무총장에게 유치의사를 표명하면서 세계자연보전총회 유치를 위한 물꼬를 텄다. 이후 유치 실무반이 구성되어 활발한 홍보 활동을 벌였으며, 멕시코 칸쿤과의 치열한 경합 끝에 2009년 11월 IUCN 사무국 소재지인 스위스 글랑에서 제주도 유치를 최종 확정지었다.


2010년 한국 정부는 2012 WCC의 준비 및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각 국가기관들이 조직위를 지원할 수 있는 내용을 담은 '2012 세계자연보전총회 지원특별법'과 그 시행령을 제정했다. 아울러 특별법에 의거, 같은 해 ‘2012 세계자연보전총회 조직위원회(The Korean Organizing committee for 2012 World Conservation Congress)’가 구성되고, 2011년 2월에는 조직위원회 공식사무처가 출범하면서 총회 개최 준비를 위한 체계적인 활동을 수행하고 있다. 


기대효과

2012 세계자연보전총회 조직위원회는 2012 세계자연보전총회 개최를 통해 대한민국 국가 브랜드 제고, 제주도 자연환경 인지도 제고, 경제 파급효과 등을 얻을 것으로 보고 있다.

조직위원회는 한국이 2012 세계자연보전총회 개최를 통해 환경선진국으로서의 국제적 위상을 높이고 ‘저탄소 녹색성장’ 선도국으로서 지구촌의 지속가능 발전과 관련하여 영향력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한다. 이와 더불어 환경과 자원의 가치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을 증대시켜 환경보전에 대한 의식을 제고하고 환경 분야 최대 국제행사 개최 국민으로서의 자긍심을 고취하는 성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To be Held first in North East Asia

The WCC (World Conservation Congress), the biggest international meeting in the field of environment, will be held in Jeju for ten day from the 6th to the 15th in September. The WCC, being held every four years as an international meeting by IUCN which has the oldest history about environment and the most widespread international influence, is also called "Green Olympics". The WCC is all the more meaningful in that it is due to be held in north east for the first time in the WCC's over 60-year history. 


International Union for Conservation of Nature (IUCN) which is the environmental organization representing natural environment in international society has been promoting the international cooperation businesses in order to plan and execute substantive policies for the global environment such as the conservation of biological diversity, a climate change, sustainable development, etc, and has been publishing and announcing the report "IUCN Red List" about endangered species on the face of the earth every 2~5 years.


Topics for Discussion and Korean Agenda

The World Conservation Congress 2012 (2012 WCC) will take place concerning "Resilient Nature".

Resilient Nature means that enhancing the nature's ability to help nature and human adapt themselves quickly to the environment change in a fast-changing and unclear world.

The organizing committee of 2012 WCC (chairperson: former Prime Minister, Lee Hong-gu) is going to promote the adoption of "Jeju Manifesto" proposing as follows: coping with  climate change, the conservation of biological diversity in 21 century, human welfare, green growth, the 21 century-type policy direction and vision of conservation of Nature. In order to develop the agenda reflecting Korean characteristics, we will underline the world's environmental resources of DMZ and Baekdudaegan which means 1,470km of mountain range in Korean from mountain Baekdu to mountain Jiri, yellow dust, marine pollution, the protection of ecology axis in the southwest coast of the Korean Peninsula, etc. and we are going to seek ways to resolve them through the cooperation of international community.


Discussion on Environmental Issues of Global Village Including Governments and NGO 

2012 WCC is significant in the sense that governments, NGO, and specialists gather together, share experience and information, and play a central role of proposing environmental policy direction and vision of global village. 2012 WCC is the only meeting organization in which in order to discuss the environmental issues of the global village, the discussion between IUCN members, environmental specialists, other various participants including governments and NGO will take place. And 2012 WCC is significant in the sense that the mammoth class meeting itself operates through the eco-friendly system with over ten thousand official participants of one thousand one hundred groups, one hundred eighty countries. This means that not only the meeting facilities but also operation system will run through eco-friendly system in order to minimize our impact on the environment.


The Process of Holding 2012 WCC and Preparations of General Meeting

Korean government initiate the inducement of 2012 WCC through becoming a member of International Union for Conservation of Nature (IUCN) by the ministry of environment as a qualification for nation membership in 2006, expressing its opinion to hold the WCC (World Conservation Congress) to the secretary general of IUCN at the meeting of the Conference of the Parties, the Ramsar Convention, held in Changwon in October, 2008. After that, working party to hold the WCC was organized and ran the public relations, and succeeded to hold it in November 2009 in Gland of Swiss the site of secretariat of IUCN after the neck and- neck and fierce competition with Cancun of Mexico.

The Korea government enacted the laws in 2010 to prepare and hols it successfully containing "special law on backing up 2012 WCC" and its implementing ordinances for in order each government of the counties to support the organizing committee. And based on the special law, "The Korean Organizing Committee for 2012 World Conservation Congress" was made in 2010, and the Official Secretariat of Organizing Committee was launched in February 2011, and has been performing the systematic activities to make preparations for holding 2012 WCC. 


Expected Effect

Korean Organizing Committee for 2012 World Conservation Congress estimate that Korea will get the enhancement of national brand, the improvement of level of awareness on natural environment in Jeju, and economical spreading effects through 2012 WCC. 

The Organizing Committee are predicting that through holding 2012 WCC Korea will enhance the global positioning as an environmental advanced country, and strengthen its influence as a leading country of "low-carbon green growth" regarding sustainable development in this global village. Additionally, The Organizing Committee are expecting to improve the national consciousness about environmental conservation, and achieve the result of arousing self-esteem as the people holding the biggest international event in the field of environment by increasing the interest of people about the value of environment and resources





파워코리아  
<저작권자 © 월간파워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파워코리아의 다른기사 보기
가장 많이 본 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Disclaimer: PowerKorea makes an article based on the information of products and/or services provided in paper and/or in interview by the company, the organization or the person that is solely responsible for the information.
Copyright © 2008 - 2021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