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귀사의 사업장은 안전하십니까?

국내 유일 중장비-지게차 안전용품을 제조하여 선보이는 해피존 지윤석 기자l승인2018.04.13l수정2018.04.13 12:5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해피존 최기성 대표

문재인정부가 국민안전과 생명을 지키는 안심사회를 구축하기 위하여 적극적인 대책수립에 나선 가운데, 산업안전에 대한 관심도가 점차 높아지고 있다. 이미 국토교통부와 고용노동부는 산업재해와 건설·교통사고로 인한 사망자 수를 오는 2022년까지 지금의 절반 수준으로 줄이겠다고 발표했고 이낙연 국무총리는 “안전과 안심은 인간의 기본적 욕구”라며 동시에 “국민의 안전과 안심을 지키는 일은 국가의 기본적인 의무”라고 강조한 바 있다. 정부는 지난 2016년 기준, 0.53에 달하는 사고사망만인율(노동자 1만명당 사고사망자수)을 오는 2022년까지 절반수준인 0.27까지 끌어내린다는 계획이다. 한편, 행정안전부 역시, 근로자들의 안전을 위해 특화된 기술제품을 선별하고 적극적으로 홍보하겠다는 공표를 낸 이래, 다수의 특허증을 획득하며 제품의 필드 테스트를 완벽하게 거쳐 시장에 시판중인 제품이 있어 소개한다. 2015년에 설립되어, 중장비 및 지게차 안전사고 예방을 목적으로 기술개발을 하고 있는 해피존 최기성 대표를 만나기 위해, 부산광역시 테크노파크 기계센터를 찾았다.

ISO 9001:2015 품질경영시스템 획득

KC인증, 제품특허, 디자인특허까지 얻어낸 인증제품

해피존은 다수의 기관, 공장, 물류창고, 건설현장, 대형마트, 백화점창고 등에서 제품의 물건을 옮기는 작업과정 중 사고로 인하여 중상 또는 사망에 이르게끔 하는 전동지게차 및 건설장비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하여 중장비 운전자와 운전자 간의 상호충돌을 예방하고, 운전자와 사람 간의 인사사고를 예방하는 제품을 직접 생산하는 기업이다. 무엇보다도 안전이라는 키워드를 기반으로 하기에, 해피존은 안전의 사각지대를 완벽히 해결한 제품만을 전문적으로 취급하고 있으며, 성능평가, 기술평가, 대면평가를 거쳐 벤처나라와 조달청에 적합판정을 받은 인증브랜드로서 한국타이어와 농협 업체등록 완료, 외국계기업, 중견기업을 포함한 다수의 대기업과 등록 진행 중에 있다. 현재, 해피존의 제품들은 ISO 9001:2015 품질경영시스템을 획득하였고 KC인증, 제품 및 디자인특허까지 얻어냈으며, 최근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경기지사에서 해피존의 제품을 주목하고 계도차원에서 간접적으로 홍보하는 등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한편, 기계를 전공했던 해피존 최기성 대표는 오랜 현장 활동으로 플랜트, 구매, 소싱기업 영업담당 등 관리자를 기반으로 한 모든 경험을 쌓아왔다. 그가 특별히 ‘안전사고예방’에 관심을 가지게 된 계기는 무엇일까.

“기자님께서도 2015년 청주 지게차 사고를 기억하실 겁니다. 너무나도 안타까운 일이었죠. 엔지니어로서 어떻게 하면 이러한 사고들을 막을 수 있을 것인가 라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매년, 고용노동부와 산업안전보호공단에서 발표하는 자료를 살펴보면 지게차 중장비사고로 일어나는 부분이 엄청 많습니다. 그나마 정기적인 교육을 시행하고 있는 대기업 및 외국계기업, 중견기업은 그래도 더 나은 편이지만, 중소기업을 포함한 수많은 기업들은 사고위험성에 그대로 노출되어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안전에 대하여 취약한 업체들이 너무나도 많기 때문에, 근본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제품 연구까지 이르게 되었습니다.” 최 대표는 일본과 같은 안전선진국들을 따라가려면 아직 멀었지만 국내 대기업을 비롯한 수많은 기업들이 연이은 안전사고로 인하여 안전의식 자체가 높아진 점은 참 다행스러운 일이라고 밝혔다. 또한, 그가 전국적으로 시연을 다니며, 해피존의 제품을 직접 시연하고 선보이는 이유도 바로 그런 것이다. 점차 안전의식이 제고되며, 많은 관리 담당자들이 중요성을 인지하고 있기에, 해피존의 활동과 제품에 더욱 힘이 실리고 있는 것이다.

자체 기술력으로 RF모듈을 이용해

3중으로 안전장치 마련

현장 근로자들에게 높은 호평 받아

현재, 해피존의 제품은 지게차 외부 철판에 장착하는 레이저 라인 HPZ-L를 비롯하여, 현장출입 시, 목걸이처럼 착용하거나 안전모 사이드에 장착할 수 있는 관리자 단말기 HPZ-M, 사업장 내 출입구 또는 곡각지, 사각지대에 장착할 수 있는 신호용 단말기 HPZ-SS, HPZ-SL 등이 있다. 특히, 지게차 접근 시, 위험경고를 시작으로 지게차 운전자와 보행자가 알아보기 쉽게끔 소리, 불빛으로 미리 알람을 울리며 경고하는 부분은 시연현장에서 근로자들의 호평을 이끌어냈다.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는 안전은 안전요원과 신호수가 있다하더라도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고 일어날 수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사각지대를 완벽하게 분석하여 해결하는 중장비 지게차 안전사고 예방 제품을 선보여, 사내 안전사고율을 현저히 줄일 수 있다는 것을 자신합니다. 제조업부터, 활동 야드가 비교적 넓은 곳까지 중장비에 특화된 해피존 제품은 소리, 불빛, 진동신호 등 자체 기술력으로 RF모듈을 이용해 3중으로 안전장치를 마련해놓는 등 프로그램 기법도 정밀하게 주입해놓았기에, 연이은 필드테스트에서도 늘 합격점을 받아왔습니다.”

국가기관인 항만청, 공항공사, 군부대를 비롯하여 건설현장, 공장, 물류창고에서 없어서는 안 되는 중장비-굴삭기(포크레인), 페이로더, 지게차 등은 스치기만 하여도 중상 또는 사망에 이를 수 있는 위험한 중장비다. 현장에서 오랫동안 몸담아왔던 최 대표가 무엇보다도 직접 잘 인지하고 있는 부분이기에, 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는 안전용품 연구에 좀 더 세밀함을 가미할 수 있었다. 끝으로 최 대표는 “만약 해피존의 제품 라인을 장착하고 수없이 많은 돌발 상황들을 모면할 수 있기만 하더라도 저는 성공적이라고 보고 있습니다. 앞으로 시장형성과 함께, 제품에 대한 거듭된 기술개발로 장기적으로 전 세계의 안전을 지킬 수 있는 그런 제품을 만드는 것이 저의 목표입니다. 이미 장기적인 플랜까지 모두 준비를 마친 상황이며 해피존의 장착으로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 소중한 인명피해를 줄일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라고 밝히며 인터뷰를 끝맺었다.

“Make your work place safer with Happy Zone safety devices”

Choi Ki-sung, CEO of Happy Zone

Happy Zone is a forklift safety device company established in 2015. The products of Happy Zone were approved by the Public Procurement Service in terms of performance and technology. The company obtained ISO9001:2015 Quality Management System and also the KC. CEO Choi Ki-sung majored in machine engineering and worked in the field of plant, purchasing and sourcing.

“The forklift accident in Cheongju in 2015 shocked many people. It raised public awareness on safety issues one more time. Safety training has become common in many medium and big companies in Korea but small companies are still exposed to possible accidents whether big or small. So, I felt that I had to do something and thus developed safety devices for forklifts” said Choi. Choi is a proactive man and he does not like to sit on the chair in his office to see the products being sold but he travels the whole nation to demonstrate the excellence of the Happy Zone safety devices. Some of the popular product lines of Happy Zone are 1) HPZ-L (attachment-type laser line) 2) HPZ-M (portable terminal) 3) HPZ-SS (signal device installable in entrance or corners). All products are loaded with the alarming system which alarms the danger with the sound and the light. “Safety accidents can happen anytime anywhere. But we can prevent it by installing safety devices especially in vulnerable areas and by training on a regular basis. Following the safety rules of course is not to be missed. When it comes to forklifts, however, I can confidently say that the Happy Zone safety devices are second to none. The sound, light and vibration alarming system especially alarm the driver and the people around the forklift instantly so that they can avoid the any possible accidents.”Choi added “Forkcrane, payloader and forklift are must needed equipment in factories, construction sites and logistics businesses. But they can become lethal weapons when safety rules are not properly followed. And it certainly is helpful if you use safety devices alongside keeping the safety rules. If you are engaged in one of the above mentioned industries, you are highly advised to check out the Happy Zone safety devices to prevent any possible accidents in advance.

Note: <Power Korea> “rewrites” the Korean article in English “concisely” for native English speakers and staff of foreign missions in Korea.


지윤석 기자  jsong_ps13@naver.com
<저작권자 © 월간파워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70-4238-9979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212-23-25879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Copyright © 2008 - 2018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