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식품산업 선도할 글로컬 인재 양성의 요람

경북대학교 원예식품융복합글로컬인재양성사업단 이상한 교수 임승민 기자l승인2016.04.15l수정2016.04.15 09:5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세계 식품산업 선도할 글로컬 인재 양성의 요람
경북대학교 원예식품융복합글로컬인재양성사업단 이상한 교수

전 세계 사업 규모가 총 6조 4,000억 달러를 넘고, 13억 명의 인구가 종사하는 거대 산업. 바로 ‘농업’이다. 때문에 미국, 캐나다, 호주, 네덜란드 등의 농업 선진국에서는 혁신적 기술을 통해 거대한 세계 시장을 선도하고자 연구·산업 분야에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다. 이에 경북대학교 원예식품융복합글로컬인재양성사업단은 원예식품 관련 기술의 첨단화, 글로벌화를 위한 연구와 이를 이끌어갈 창의적인 인재양성에 힘을 쏟고 있다.

“원예식품자원의 경쟁력 강화가 필요”
세계 농산업 시장은 첨단화와 글로벌화를 향해 달려가고 있다. 이미 다양한 관련 기술들이 개발되며 농식품 산업이 잠재력 또한 높게 평가받고 있다. 그러나 이러한 세계적인 추세와는 반대로 국내 원예식품 산업은 큰 위기에 직면해 있다. 서구식 식사패턴이 확산되며 토종 원예식품의 소비가 감소했고, 중국의 값싼 농산물이 대량으로 유입되며 가격경쟁력 또한 저하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더해 지구온난화로 인한 기후변화도 농산물의 생산성에 큰 타격을 입히고 있다. 

이에 경북대학교는 원예식품융복합글로컬인재양성사업단(CK-1)을 설립하고 대구경북지역의 대표적인 원예특용작물인 사과, 포도, 복숭아, 감, 자두, 배, 대추, 호두, 매실, 체리, 블루베리, 참외, 딸기, 메론, 수박, 마늘, 고추, 우엉, 마, 연근, 가시오가피, 오미자 등에 대해 영양성, 기호성, 기능성, 편의성에 입각한 글로벌화 연구를 수행하고 있으며, 이의 생산과 가공, 수출을 주도할 글로벌 역량을 갖춘 창의적인 융복합 인재를 양성하는 데에 매진하고 있다. 사업단을 이끌고 있는 식품공학부 이상한 교수는 “대구경북은 탁월한 품질의 원예식품자원을 풍부하게 보유하고 있는 지역입니다. 이러한 친환경 농산물을 좀 더 다양하게 활용하고, 더 높은 부가가치를 창출하기 위해서는 관련 기술의 개발과 연구가 반드시 필요합니다”라며, “이에 저희 사업단에서는 식품과학과 원예과학은 물론, 약학과의 융복합을 통해 다양한 분야에 걸친 전문적 지식과 실무 능력을 갖춘 ‘Global Food Engineer’를 양성하고자 합니다”라고 밝혔다.

지역 특성화와 글로벌 역량 겸비한 창의인재 양성
사업단에서 진행하고 있는 교육과정은 크게 ‘지식기반형 원예산물생산’을 중점으로 한 KH Track과 ‘수출형 원예식품가공생산’에 중점을 둔 HF Track으로 나뉜다. KH Track은 원예작물의 다양성, 원예작물재배 실험·실습, 채소 생산학 등의 총 8과목, HF Track은 원예산물과 식품소재, 식품공학실험·실습, 원예재료학 등의 총 13과목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 교수는 “저희 사업단은 대학 내의 우수한 인적자원과 지역의 풍부한 원예자원을 기반으로 원예식품의 식의약소재 개발 및 인력양성의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고자 합니다. 또한 식품의 글로벌화가 급격히 진행되고 있는 시대에 발맞춰 수출형 원예식품의 경쟁력 강화, 안전성 확보를 위한 특성화 교육도 함께 수행하고 있습니다”라고 설명했다.

이상한 교수의 이러한 열정은 국내 원예식품산업이 맞이하고 있는 위기를 극복하고, 지혜롭게 대처하는 것이 곧 국가경쟁력이 강화로 이어진다는 그의 신념에서 나온다. 그는 오랜 연구를 통해 과학기술우수논문상 외 15건의 수상경력과 국내외 과학논문 200건, 특허 60건, 기술이전 10건 등의 성과를 창출하기도 했다. 또한 지난 1월에는 참깨 속에 들어있는 항산화 물질인 ‘세사몰’이 멜라닌 생성을 억제해 미백효과를 낸다는 사실을 밝혀냈으며, 3월에는 위궤양 치료제로 사용되는 오메프라졸 또한 이 같은 기능을 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이는 의약품이나 식품이 화장품으로도 활용될 수 있다는 가능성을 제시한 것으로, 향후 다양한 원예식품들이 가진 기능이 보다 폭넓게 연구될 수 있는 길을 열어준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이 교수는 지금의 위기가 오히려 기회가 될 수 있다고 강조한다. 국내 원예식품의 기반을 다지고, 경쟁력을 강화함으로써 가까운 중국이나 일본 등을 우리의 거대한 시장으로 탈바꿈시킬 수 있다는 생각이다. 그리고 이를 선두에서 이끌어 나갈 원동력은 바로 지역 특성화와 글로벌 역량을 겸비한 우수 인재 양성이라고 밝혔다. 세계로 뻗어나갈 대한민국의 힘을 기르기 위한 그의 노력이 보다 값진 결실로 열매맺을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

 

Cradle of the Glocul talents leading the world food industry 

Prof. Lee, Sang-Han of the horticultural food convergence glocul talents project group of Kyungpook National University 

The scale of the world is over 6.4 trillion dollars and 1.3 billion of people are working on this huge business. And this is agriculture. Because of that, agricultural advanced countries like USA, Canada, Australia and Netherlands are doing lots of investments on R&D in order to lead the world market. For that, the horticultural food convergence glocul talents project group of Kyungpook National University is spending lots of time and money to breed up creative talents who will lead the high-technology related to gardening food and globalization. 

“Need the enforcement of competitiveness of horticultural food resources”
The world agricultural market is running for the globalization. Already plenty of relevant technology in variety has come out so, the potential power is regarded highly. However, on the contrary to this work trend, national horticultural food industry is facing a big trouble. Since people’s eating pattern became more westernized, our original horticultural food consumption has decreased a lot. Also, cheap Chinese food products have been brought as bulk so the price competitiveness is getting weak for real. In addition, the change of climate by global warming influences on the productivity of agricultural industry immensely. For that, the horticulture convergence glocul talents project group (CK-1) of Kyungpook National University organized to study and complete the missions of the globalization considering nutrition, favorite, function, convenience with typical horticultural specialized procuts such as apple, grape, peach, persimmon, peach, pear, date, oriental melon, strawberry, melon, garlic, pepper, burdock, Chinese yam, lotus root, Siberian Ginseng, schizandra of Daegu in Gyeongbul region and besides, they concentrated on train convergence talents who are creative with global ability to lead import and manufactural system and production so on. 

Prof. Lee, Sang-Han of food engineering department who is leading this business team said, “Daegu, Kyungpook is the area has a lot of amazingly qualified horticultural food resources. To use these eco-friendly agricultural products in many ways and to make additional value for that, it needs to study and develop relevant technology.” 

Specializing the local and Training creative talents with global competence 
The curriculum in the team is separated by 2 big categories such as ‘KH Track’ based on horticultural products depending knowledge and ‘HF Track’ based on based on horticultural products depending import. KH Track has 8 subjects in total including the diversity of horticultural products, horticultural harvest experimental experience, and vegetable product study and HF Track has 13 subjects in total including horticultural products, food resources, food engineering experimental experience and horticultural materials study etc. Prof. Lee, Sang-Han explained, “Our team is trying to develop food and drug materials of horticultural foods based on abundant horticultural resources and create the synergy of training students. Also, to keep up with today’s food globalization rapidly, we are completing a characterized education at the same time.” 
Prof. Lee, Sang-Han’s passion like that comes from his creed that overcoming the crisis of Korean horticultural food industry and dealing with that wisely will bring out the country competitiveness. He has been worked on that for so long and gained 15 times of awards including a great science technology paper, 200 of science paper in domestic and foreign. Especially he has 60 patents and 10 of technology transfer as a result. Moreover, last January, he found out that the material SESAMOL in sesame seeds, which is autoxidation functions for whitening because it restraints melamine producing and in March, he announces omeprazole that has been used as a medicine in stomach ulcer functions like that too. This is suggesting the possibility of making cosmetics out of for drugs and foods. Therefore, his study has criticized to be able to research the breakthrough with different many horticultural foods for the future. 

Prof. Lee emphasized this crisis can be a chance all the more. By solidifying a national horticultural food industry and strengthening the competitiveness, we can make our close countries like China and Japan into a humongous market in his thought. And this driving power is to breed up superior talents with a global competence and a local characterization, according to him. For that, we hope his effort to grow Korea’s power to go to the world would be made with a better and more fruition. 

 

 


임승민 기자  press0105@naver.com
<저작권자 © 월간파워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승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70-4238-9979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212-23-25879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Copyright © 2008 - 2019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