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지역 남성 비뇨기과 진료 전문 병원, 특화된 기술력으로 주목받아

대전 하이맨남성의원 최상훈 대표원장 김선중 기자l승인2016.03.1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대전 하이맨남성의원 최상훈 대표원장

대전 하이맨남성의원 최상훈 대표원장
대전 지역 남성 비뇨기과 진료 전문 병원, 특화된 기술력으로 주목받아
환자들의 행복 위해 꾸준한 연구 이어갈 것


대다수의 남성들에게 비뇨기과의 문턱은 아직도 높다. 우리나라는 특히 성 문제에 보수적이어서 치료를 받는 이들도 그 사실을 드러내기를 꺼려하고, 때로는 내원하는 것조차 많은 용기가 필요하다. 그러나 많은 수의 남성들이 발기부전·조루 등의 문제를 겪고 있으며, 이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빠른 내원과 상담이 필수적이다. 대전 하이맨남성의원을 운영하고 있는 최상훈 대표원장은 많은 남성들의 고민을 해결하기 위해 오랜 기간 비뇨기과 분야에서 연구를 이어온 대표 의사라고 할 수 있다.

남성에게 필요한 비뇨기과 진료, 병원의 문턱 낮춰
2011년 개원한 대전 하이맨남성의원, 남성갱년기 환자들에 환영

서울, 부천, 부산, 울산, 창원, 목포, 안산, 천안, 대전 등 전국 9개 지점의 네트워크를 구축한 하이맨비뇨기과는 비뇨기과 전문병원으로서 남성들의 고민을 해결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특히 전 스태프를 남성의료진으로 구성하여 남성에게 필요한 다양한 의료서비스를 독립된 특화진료로 제공하고 있다. 비뇨기과의 문턱을 낮추고 편안하게 병원을 찾을 수 있게 하는 것이 비뇨기과 치료의 우선이기 때문이다.

대전 하이맨남성의원을 운영하고 있는 최상훈 대표원장은 2011년 개원하여 올해로 5년째 대전·충청 지역의 남성갱년기, 발기부전 환자 등을 전문으로 치료와 수술을 함께 진행하고 있다. 최 원장은 한림대학교 한강성심병원 비뇨기과 전공의로 시작해 지금까지 비뇨기과 분야의 한 길을 가며 오랜 시간 남성 비뇨기과 분야에 특화된 병원을 만들기 위해 노력을 다했다. 그 결과 편안한 마음으로 병원을 찾는 대전 지역 고객이 나날이 늘어나고 있다.

부작용 최소화한 ‘트리플신경차단술’로 정밀한 치료 가능해
약물치료, 주사치료, 보형물삽입 등 다양한 치료 과정 보유

대전 하이맨남성의원은 뛰어난 기술력과 의료진을 갖추고 남성 건강 생활의 멘토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고 있다. 최 원장은 “남성분들은 나이가 들수록 조루와 발기부전 등 여러 증상으로 성생활이 원활하지 않게 되는 경우가 많다. 이는 생활에서의 자신감 하락으로 이어지는 경우도 있어, 이러한 증상을 보이는 분들은 하루 빨리 내원해 상담을 받아보실 필요가 있다. 특히 요즘은 잘못된 생활습관으로 인해 비교적 젊은 나이에서도 이러한 증상을 보이는 환자가 많기 때문에 이를 숨길 것이 아니라 더 적극적으로 드러내셔야 한다”고 말한다.

조루는 귀두 및 음경의 민감한 신경이 원인인 과민성조루와 스트레스 및 심리적 압박이 원인인 심인성조루, 요도염·전립선염 등의 질환이 원인인 질환성조루 등 그 원인과 양태는 다양하다. 대전 하이맨남성의원은 예민한 신경을 역추적하여 신경의 상중하 3단계로 나눠 차후 신경의 재생 및 신경통으로 인한 부작용을 최소화한 ‘트리플신경차단술’을 통해 보다 정밀한 치료를 가능하게 한 바 있다.

현재 40세 이상 남성의 20~50%가 겪는다고 알려진 발기부전 역시 대전 하이맨남성의원의 특화 분야 중 하나다. 발기부전의 원인은 고혈압, 당뇨, 음주, 흡연, 고령, 뇌혈관질환 등으로 다양하며 약물 복용도 하나의 원인일 수 있다. 또한 스트레스와 불안 증세 등도 발기부전의 주요한 원인이 될 수 있다. 최 원장은 “약물치료, 주사치료 등 다양한 방법을 동원해 발기부전 치료에 앞장서고 있으며 이 과정에서 증상이 개선되지 않는 경우 우리 병원의 특화된 보형물 수술을 추천한다. 또한 환자 분의 병력이나 수술 이력, 체형, 경제상황 등도 복합적으로 고려하고 있다”고 전했다. 발기부전 수술은 자연스러움이 최대의 장점인 팽창형보형물(세조각형)과 국소마취로 비교적 적은 수술비용이 소요되는 굴곡형보형물(두조각형)로 나눌 수 있으며, 최 원장은 환자 개개인과의 충분한 상담 후 각자의 상태에 어울리는 수술방법을 선택해 진행하고 있다.

수술 이후에는 꼼꼼한 사후관리 역시 중요해
‘2016 대한민국 우수 브랜드 대상’ 등 수상하며 주목

최 원장은 또한 “어떤 수술이든 과정이 중요한 만큼 사후관리 역시 중요하다. 환자 여러분께서 병원에서 안내해드리는 주의사항을 잘 따라주셔야 좋은 결과가 나올 수 있다”고 강조한다. 특히 수술 이후에는 금주와 금연 생활을 지켜야 하며 꾸준한 약물 복용과 함께 소독 스케줄에 맞춰 내원해 경과를 관찰하는 것이 중요하다. 어떤 수술이든 낮은 확률이라도 부작용이 있을 수 있기 때문에 환자의 빠른 치유를 위해서는 철저한 사후관리가 뒤따라야 한다. 이를 위해 의료진과 환자의 노력이 필요한 것이다.

최 원장은 지역 사회와 함께 연계 진료를 진행해 결손가정이나 넉넉지 못한 가정형편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무료로 진료 혜택을 제공하는 등 나눔 행보도 이어가고 있다. 이러한 업적으로 대전 하이맨남성의원은 ‘2014 고객이 신뢰하는 브랜드 대상’, ‘2016 대한민국 우수 브랜드 대상’ 등을 수상하였다. 최 원장은 “저의 인생철학은 ‘행복하게 살자’는 것이다. 그런 만큼 저를 만나는 모든 환자분들이 행복하게 살기를 바라는 마음을 갖고 진료하고 있다”고 말한다. 최 원장은 앞으로도 꾸준한 연구와 진료를 통해 많은 사람들에게 행복을 되찾아주는 행보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Director Choi Sang-hoon of Daejeon Highman Urology Clinic 
Famous for urology and specialized medical technology
"We will give a continuous effort in R&D“

Urology clinic provided at reasonable prices
Attracting a great attention from many men in Daejeon

Daejeong Highman Urology Clinic runs 9 branches in Seoul, Bucheon, Busan, Ulsan, Changwon, Mokpo, Ansan and Cheonan. All the staff of the clinics are male doctors and they provide specialized medical services at reasonable prices. Director Choi opened the clinic in 2011 and has provided services for climacterium disease and impotence for men. Since he started to work as a urology doctor at Hallym University Medical Center, he never looked back but walked a single path until today.  

Triple Nerve Block Technology gives precise treatment 
A variety of drug, injection and prostheses treatments 

The clinic's cutting edge equipment is also second to none in the field. Choi says "Many aging men are suffering from impotence and premature ejaculation (PE) which can make them lose confidence. There are some factors to cause this but bad diet nowadays is one of the reasons that even young men can suffer from this. They are highly advised to pay a visit to urology as soon as possible." Hypersensitive PE in particular is caused by the sensitive nerves in glans and phallus while psychogenic PE by stress and pressure and disease-type PE by urethritis and prostatitis. For this, Highman Urology Clinic used Triple Nerve Block Technology to improve all of these symptoms with minimized side effect by dividing the state of the nerves into 3 stages. Impotence, on the other hand, is affecting 20% to 50% of the men aged above 40. The main causes include high blood pressure, drinking, smoking, aging, cerebrovascular disease, drug overdoes, stress and anxiety. Choi says "We use a variety of treatments to cure impotence and apply prostheses to maximize the treatment effect. We also take into account the patient's medical record, body type and financial status for reference." In regard to prostheses, the expandable type (three pieces) gives a natural feeling and the curved type (two pieces) a low operation cost. In either case, Choi and the team always choose the most suitable type for each patient." 

Excellent after care services
Winning '2016 Korea Superb Brand Awards’

Director Choi continues "We are confident to say about our excellent after care services. But following the after care instruction provided is as important as effective operation. Refraining from drinking and smoking is especially important and you should keep up the regular check up at the clinic." Meanwhile, Choi is actively participating in providing free medical services for students from single or parentless families. Thanks to this voluntary service, Highman Urology Clinic received '2014 Trust Brand Awards' and '2016 Korea Superb Brand Awards'. Choi concluded "My philosophy is to enjoy life and happiness. This is very important because I treat each of my patient with the hope that they also lead their lives in pleasure and happiness." 
 


김선중 기자  cid14@naver.com
<저작권자 © 월간파워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선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가장 많이 본 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70-4238-9979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212-23-25879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Copyright © 2008 - 2019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