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안의 나를 깨워줄 멘토를 잡아라!

여성가족부 이승호 기자l승인2015.07.13l수정2015.07.13 12:3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내 안의 나를 깨워줄 멘토를 잡아라!
여성가족부 김희정 장관는 정부서울청사에서 2015년 ‘청년여성 멘토링’ 대표 멘토 위촉행사를 개최하고, 온․오프라인 멘토링 프로그램을 본격 시작한다. 청년여성 멘토링 사업은 사회 진입을 앞두거나 사회 초년생인 청년여성(멘티)들이 선배 여성(멘토)의 전문 지식과 직업의식, 정서적 지원을 받아 경력을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날 위촉되는 대표 멘토는 한전KDN 임수경 사장, 한국지엠 황지나 부사장, 뮤지컬 배우 김소현, 방송인 박경림, 소아청소년정신건강의학 전문의 오은영, 문학평론가 정여울, 한국표준과학연구원 신용현 원장 등 공공, 경제·기업, 언론, 의료, 법조, 문화·예술 등 각 분야의 여성리더 20명이다. 이들 대표 멘토단은 사회에서 용기 있는 도전을 통해 축적한 경험과 지혜를 멘티들과 나누며 멘토 활동의 구심적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온라인 실시간 공개 멘토링으로 해당 분야에 관심 있는 다수의 멘티와 성공 노하우를 공유하고, 오프라인에서는 업무 현장 방문, 인턴교육, 강연, 봉사활동 등을 통해 멘티의 경력 개발을 지원한다. 

청년여성들은 여성가족부의 위민넷(www.women.go.kr)을 통해 온라인 멘토링에 수시로 참여할 수 있고, 오프라인 멘토링은 프로그램별 일정과 참가 자격 등을 위민넷에서 확인한 뒤 신청하면 된다. 2002년 시작되어 지난해까지 약 9천여 쌍의 멘토-멘티가 온․오프라인을 통해 만나 정보와 경험을 공유했다. 

상시 운영되는 온라인 멘토링 이외에 ▲6개 권역별 멘토 특강 및 그룹 멘토링, ▲특성화 대학, 특성화 고등학교에 찾아가는 멘토링, ▲실무 과제를 중심으로 이루어지는 맞춤형 멘토링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올 12월까지 진행된다. 

이날 위촉식에 참석한 김희정 여성가족부장관은 “‘농작물은 농부의 발자국 소리에 성장한다.’라는 말이 있듯이, 멘토링 프로그램이 우리 청년여성들의 바로 곁에서 늘 함께 하며 힘이 되어줄 것”이라면서, “경제혁신 3개년 계획」에 따라 여성고용 정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는 한편, 청년여성들이 유리천장을 깨고 여성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기반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여성가족부, 위기청소년 찾아가는 거리상담 실시
여성가족부 김희정 장관은 청소년의 달을 맞아 전국 27개 청소년 밀집 지역에서 가출․거리 배회 청소년 보호를 위한 「찾아가는 위기청소년 거리상담」을 펼쳤다. 

이번 거리상담 활동은 저녁 7시부터 새벽2시까지 청소년 비행․일탈 가능성이 높은 야간시간대에 집중 실시된다. 효과적인 현장 상담․지원을 위해 전국 청소년 쉼터의 위기청소년 전문가, 지자체 공무원 등이 합동으로 참여하며, 귀가지도, 상담, 쉼터 연계 등 지원을 제공한다. 정은혜 청소년보호중앙점검단장은 “위기청소년 거리 상담을 연 2회 이상 실시하여 가출청소년의 가정복귀 및 보호지원을 강화하는 한편, 상시적으로 청소년 유해환경에 대한 점검․단속을 병행하여 청소년의 건전한 성장환경 조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희정 여성가족부장관은 5월 28일(목) 서울 신림역 일대의 거리상담 활동에 참여하여, 위기상황에 노출된 청소년을 만나서 이야기를 듣고, 쉼터를 소개하는 등 보호활동을 한다.

Finding a mentor who can wake my inner self up
Kim Hee-jung, Minister of Gender Equality & Family held '2015 Young Women Mentoring' at Government Complex Seoul and started on/off line mentoring programs in earnest. The project is for young women mentee to receive support on professional knowledge and job advice from senior mentors so that they can develop their career.
The appointed mentors are 20 female leaders including CEO Im Su-gyeong of KEPCO KDN, Vice Chairman Hwang Ji-na of GM Korea, musical actor Kim So-hyeon, broadcaster Park Gyeong-lim, doctor Oh Eun-young of Child and adolescent psychiatry, literary critic Jeong Yeo-wul, Principal Shin Yong-hyeon of KRISS as well as other leaders in various fields. Their role is to share their know how and experience with young mentees online and field training, internship, lecture and social services offline. 

Young women can participate in the program by visiting the minister's web site (www.women.go.kr) and they can also apply for offline programs on the web site. The project started in 2002 and 9,000 couples of mentees & mentors shared their information and experience so far. 

Various programs including online mentoring, special & group mentoring in 6 regions, itinerant mentoring in specialized universities and high schools, and customized mentoring until December this year.

Minister Kim said "mentoring programs will always be a great help for young women and we will actively implement female employment policy and build a foundation for women to be the leaders in various fields."

Ministry, carrying out itinerant consultation for juvenile delinquents
On the occasion of the Month of Youth, Kim Hee-jung, Minister of Gender Equality & Family held 'Itinerant Street Consultation for Juvenile Delinquents' in 27 youth congested areas nationwide. The consultation was carried out between 7 p.m. and 2 a.m. The event was participated by youth specialists and local government officials and they encouraged them to go back home and provided consultation. Jeong Eun-hae, Head of Central Youth Protection Team said "we carry out street consultation more than twice a year to encourage them to go back home and protection as well as check and crackdown harmful environments to youth."

Meanwhile, Kim participated in the street consultation carried out around Sillim Subway Station, Seoul on May 28 and provided valuable advice after listening to juvenile delinquents.
 


이승호 기자  tauton@naver.com
<저작권자 © 월간파워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가장 많이 본 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Disclaimer: PowerKorea makes an article based on the information of products and/or services provided in paper and/or in interview by the company, the organization or the person that is solely responsible for the information.
Copyright © 2008 - 2021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