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과 끼”를 찾아가는 진정한 교육의 요람

학생 중심의 자유학기제 시행으로 행복한 교육의 장 열어가는 명진중학교를 찾아가본다. 김도진 기자l승인2015.02.10l수정2015.02.10 11:4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꿈과 끼”를 찾아가는 진정한 교육의 요람
학생 중심의 자유학기제 시행으로 행복한 교육의 장 열어가는 명진중학교를 찾아가본다.
명진중학교 정병록 교장

갈수록 다양해지고 급변하는 환경 속에서 다가올 미래를 준비하기 위해 가장 중요한 것은 교육이다. 시대에 발맞춰 교육이 발 빠르게 변화해야만 사회가 성장하며 발전할 수 있기 때문이다. 명진중학교(교장 정병록)는 학생, 학부모, 지역사회의 요구를 적극 반영하며 교사의 전문성과 자율성을 보장함으로써 학생들에게는 꿈을 키우는 공간, 교사에게는 가르치는 보람과 긍지, 학부모에게는 믿음의 공간이 되는 ‘진정한 배움의 장’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우수인재 양성에 앞장서
‘건강한 몸과 바른 인성을 지닌 창의적인 민주시민 육성’이 교육목표인 명진중학교는 2003년에 개교하여 성실, 창조, 봉사의 교훈으로 현재 1,000여 명의 학생과 70여 명의 교직원이 우수인재 양성을 위해 끊임없는 노력하며 새로운 전통을 만들어 가고 있다.
2006년 ‘교육과정 및 방법’ 영역에서 부산광역시교육청 학교 평가 우수상을 수상하고, 2006~7년 2년 연속 부산광역시북부교육청 급식학교 위생관리 상하반기 우수학교로 선정, 2008년 ‘기초예술교육을 통한 표현력 신장 및 문화감수성 배양’이라는 주제로 학교문화예술교육 연구학교로 지정·운영되며 생활 속의 기초예술교육으로 학생들의 문화감수성을 키울 수 있도록 하고 있다. 또한 2년전부터는 자유학기제 정책·선도학교로서 학생들이 꿈과 끼를 찾고, 적성과 미래에 대해 탐색·고민·설계하는 경험을 통해 자기 성찰과 발전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다양한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인성교육강화
명진중학교는 다양한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학생들의 진로개발에 많은 도움을 주기위해 노력하고 있다. 교육프로그램은 자유학기제(1학년 대상), 학력신장, 평생교육, 교기(빙상 쇼트트랙), 심화동아리, 선진형 교과교실제, 국제 문화 이해 교육 등으로 운영되고 있다. 정병록 교장은 “1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2013년 자유학기제 정책학교, 2014년 자유학기제 선도학교를 운영하면서 ‘나의 끼! 나의 꿈! 나의 미래!’라는 슬로건 아래 다양한 학생활동 중심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시행하고 있습니다”라고 밝혔다.

명진중은 학습과 시험이라는 부담감을 없애고 학생들에게 다양한 진로활동과 체험활동을 제공함으로써 개개인의 특성과 진로를 찾을 수 있는 기회의 장을 만들어주고 있다. 특히 매주 수요일 점심시간에 운영되고 있는 ‘명진히든스타’는 많은 학생들이 다양한 끼와 재능을 발표할 수 있는 상설 무대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진로체험의 날을 정해 다양한 진로체험 활동을 제공하고, 10여가지의 예체능 프로그램과 선택프로그램도 운영해온 명진중학교는 ‘자신의 특성과 진로를 아느냐’에 대한 질문에 자유학기제 시작 전 1학년 학생 중 18%에 그쳤던 응답률이 49%까지 상승하는 성과를 창출하기도 했다. 

명진중학교에서는 학생들의 학력신장을 위한 프로그램 개발과 운영에도 열의를 다하고 있다. 방과후 교과프로그램 등의 기본적인 커리큘럼 외에도 전학년 학습플래너를 활용하여 일일 학습계획과 복습노트를 통해 공부하는 습관을 기를 수 있도록 했다. 그 밖에도 또래 멘토링학습, 오전 및 방학중 자기주도학습반을 운영하여 학생들이 스스로 학습하고, 즐겁게 배울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하는 데에 최선을 다해왔다. ‘몸과 마음이 튼튼한 청소년 육성’에도 뜻을 두고 있는 명진중학교는 교기로 쇼트트랙 선수들을 육성하여 제2의 심석희를 길러내고 있다. 지난 2014년 제31회 전국남여쇼트트랙스피드스케이팅대회에서 금메달 1개, 은메달 2개, 동메달 3개를 획득하기도 했다. 이 밖에도 학생들의 학습을 위한 선진 기자재 보급과 호주의 Belmont high school과의 자매결연으로 국제교류 활동도 활발히 추진하고 있고 학생들의 적극적인 학교알림을 위한 명진기자단을 운영하고 법질서를 통한 선진 교육의 일환으로 명진 자치법정을 운영하여 학생들의 인성교육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명진중학교는 최대의 수요자인 동시에 고객인 학생과 학부모를 중심으로 하는 다양한 교육활동을 추진하고 있고 더 많은 학생들의 꿈과 미래를 밝혀주는 등대로서의 역할을 다할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해본다.

A cradle of true education for ‘dreams and talents’
Myungjin Middle School, a happy site for education with a student-oriented free semester system  
Principal Chung Byeong-rok of Myungjin Middle School

Education is one of the most important things to prepare for the future society in these rapidly and diversely changing situations. Keeping pace with the times, education should be changed flexibly in order to have a society which will keep growing and developing. Myungjin Middle School (Principal Chung Byeong-rok)  is endeavoring to make ‘a true spot for learning’ giving dreams to students, reward and pride to teachers and confidence to student’s parents by reflecting the demand of the students, parents and community and securing a teacher’s professionalism and autonomy.     

Takes the lead in rearing talents 
Myungjin Middle School with the educational aim of ‘rearing a creative, democratic citizens possessed of a healthy body and the right nature’ opened in 2003. Under the school precepts of sincerity, creation and public service, Myungjin is currently making a new tradition in a constant effort to rear talents with a thousand students and seventy teachers of the school. 

In 2006, Myungjin received an Excellent Award for ‘Educational process and method’ from Busan metropolitan city’s Education Office and was selected for an excellent school for feeding sanitation from Busan’s Northern-part Education Office in 2006 and 2007. In 2008, the school was designated as a research school for culture and art education under the topic of ‘Enhancing expressive power and cultural susceptibility’ through basic art education. Besides, since two years ago, it has become a leader in free semester system, providing the students with an opportunity to find their dream and talent and for self-reflection and development through experiencing inquiry, trouble and design for their own aptitude and future.  

Enhances character education through diverse educational programs 
Myungjin Middle is making endeavors to help students with career development through diverse educational programs. These programs include free semester system (for 1st graders), enhancing scholastic ability, lifelong education, school symbol (short track of ice sports), in-depth study clubs, advanced subject classroom system, understanding of international culture, etc. Principal Chung Byeong-rok declared, “On the subject of first-grader classes, we are running free semester system model school in 2013 and its leader school in 2014 implementing career experience programs oriented toward diverse student activities under the slogan of ‘My talent! My dream! My future!’” Myungjin Middle provides students with diverse career and experiential activities to give them opportunities to find their own traits and career, getting rid of the burden of learning and tests. Especially, during a lunch time on Wednesday each week, the school is allowing a standing stage called ‘Myungjin Hidden Star’ for many students to present their abilities and talents.

Besides, by setting the Career Experience Day, the school has been providing diverse activities of career experience along with a dozen programs for arts and sports and selective ones. It created a result of the high 49% response rate among the whole first graders as to the question “Do you know of your traits and career?” compared with 18% before starting the free semester system. 

Myungjin Middle is also directing energies toward developing and managing programs for enhancing the students’ scholarship. In addition to the basic curriculum, such as after-school subject program, the school has used learning planner for the whole graders getting them used to studying through a daily learning plan and review notes. Also by operating peer mentoring learning and self-directed learning classes in the mornings and for the vacation, the school has done its best to create circumstances in which students can study by themselves and learn joyously. 

With another aim to ‘rear adolescents with a sound body and mind,’ Myungjin Middle cultivated short track players as the school symbol on purpose to produce a second Shim Seok-hee. At the 31st short track speed skating nationwide in 2014, the school won one gold, two silver and three bronze medals. Besides, supplying advanced equipment for students’ learning, the school has set up sisterhood relationship with Belmont High School of Australia in its positive activity for international exchange.

For character education, they are operating Myungjin press corps for the students’ positive promotion for the school and Myungjin self-rule court in an effort to accomplish advanced education through legal order. Myungjin Middle is driving forward diverse educational activities focusing on the students and their parents, who are the biggest consumer and customer. It is very likely that the school will fulfill its roles as a lighthouse to brighten the dream and future of more students.                             
 
 


김도진 기자  press0105@naver.com
<저작권자 © 월간파워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도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가장 많이 본 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Disclaimer: PowerKorea makes an article based on the information of products and/or services provided in paper and/or in interview by the company, the organization or the person that is solely responsible for the information.
Copyright © 2008 - 2021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