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차세대 TV의 새로운 기준, SUHD TV로 CES 어워드 대거 수상

김봉석 기자l승인2015.02.09l수정2015.02.09 13:1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삼성전자, 차세대 TV의 새로운 기준, SUHD TV로 CES 어워드 대거 수상
삼성전자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15’에서 새로운 종의 TV, SUHD TV로 CES 어워드를 휩쓸었다. 미국 소비자가전협회(CEA)는 최대 사이즈 110형을 포함, 105형, 88형, 85형, 65형 등 삼성이 출품한SUHD TV 모두에 CES 혁신상을 수여했다.

특히, 삼성은 세계 최초 · 최대 사이즈 105형 벤더블 SUHD TV, ‘UN105S9B’로 ‘CES 2015 최고 혁신상’을 수상하면서, 4년 연속 TV 부문에서 ‘최고 혁신상’을 수상하는 기염을 토했다. ‘UN105S9B’는 압도적인 몰입감을 선사하는 21:9 화면비에 삼성의 독자적인 나노 소재를 적용한 패널과 강화된 ‘SUHD 리마스터링’ 화질엔진, 최적화된 콘텐츠로 진정한 UHD TV 경험을 전달하여 평가단의 호평을 받았다.

한편, ‘15년 삼성 스마트 TV 전 모델에 도입되는 타이젠 OS 역시 업계 표준을 이끌어나갈 오픈 플랫폼으로서, ‘쉽고’, ‘빠르고’ ‘편리한’ 방식으로 소비자의 경험을 혁신적으로 개선했다는 점을 높이 평가 받아 혁신상을 수상했다. 유명 산업 디자이너 이브 베하(Yves Behar)와의 합작으로 탄생한 ‘UN82S9W’도 CES 혁신상을 수상했다. 삼성의 디자인 철학을 반영한 미니멀한 디자인에 미술관 조각상 형태의 스탠드로 혁신성을 겸비했다는 점이 CEA 평가단으로부터 높이 평가 됐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장 김현석 사장은 “삼성 SUHD TV는 TV가 표현할 수 있는 영역을 뛰어넘는 새로운 종의 TV이다. CES 기간, 삼성 부스에서 SUHD TV의 놀라운 화질을 직접 체험한 관람객들의 반응이 매우 뜨거웠다”고 고무된 현장 분위기를 전하며 ”당사가 과거 LED, 스마트, 커브드와 같은 제품을 선보이며 TV 산업의 흐름을 바꾸어 놓았던 것처럼 이번에 선보이는 SUHD TV도 완전히 새로운 카테고리로 자리잡아 진정한 혁신의 산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 2015년형 에어컨·공기청정기 출시
삼성전자가 지난 달 11일 보이는 청정기술과 초절전 강력 냉방으로 한층 진화한 ‘2015년형 스마트에어컨 Q9000’ 14종과 프리미엄 중형 공기청정기 ‘블루스카이 AX7000’ 2종을 출시했다. 삼성전자의 ‘2015년형 스마트에어컨 Q9000’은 초절전 강력 냉방과 청정·제습 기능을 한층 강화하고, 새로 탑재한 디지털 디스플레이로 온도·습도·청정도를 눈으로 확인하며 실내 공기를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2015년형 스마트에어컨 Q9000’은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를 감지하는 ‘PM10 센서’와 ‘PM2.5 센서’, 냄새를 감지하는 ‘가스 센서’로 구성된 ‘트리플 청정 센서’와 ▲초미세먼지 필터·숯 탈취 필터·극세 필터로 구성된 ‘PM2.5 필터시스템’ 등을 갖춰 냉방면적과 동일 이상의 청정 능력을 갖춘 혁신적인 청정 시스템을 구현했다. 특히 새로 적용된 디스플레이는 ‘트리플 청정센서’를 통해 측정된 청정도를 4단계의 나무 아이콘으로 표시하고, 초미세먼지와 미세먼지를 9~999 사이의 수치로 표기해 사용자들이 실내 청정도 관련 공기질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출시한 대형 공기청정기 ‘블루스카이 AX9000’에 이어 프리미엄 중형 공기청정기 ‘블루스카이 AX7000’을 선보이며 공기청정기 라인업을 강화했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전략마케팅팀 박병대부사장은 “소비자들이 호흡하는 실내환경을 더 건강하고 쾌적하게 만들기 위해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며, “프리미엄 에어컨의 압도적인 제품 경쟁력으로 국내 시장을 리드하고 공기청정기의 글로벌 전개를 가속화 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1월 14일부터 3월 31일까지 ‘2015년형 스마트에어컨 Q9000’ 런칭 기념 페스티벌을 진행해 에어컨과 공기청정기 패키지 판매, 풍성한 사은품 증정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김봉석 기자  gonskbs@naver.com
<저작권자 © 월간파워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봉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가장 많이 본 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Disclaimer: PowerKorea makes an article based on the information of products and/or services provided in paper and/or in interview by the company, the organization or the person that is solely responsible for the information.
Copyright © 2008 - 2022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