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대통령, 인천AG?장애인AG 준비상황 보고회 참석

진경호l승인2014.08.08l수정2014.08.08 13:4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e7bb5f246a7eaf488ba5c9366729035b.jpg


박근혜 대통령, 인천AG?장애인AG 준비상황 보고회 참석


박근혜 대통령은 지난달 11일, 인천시 연희동 소재 인천아시아드 주경기장에서 열리는「2014 인천아시아경기대회?장애인아시아경기대회 준비상황 보고회」에 참석하여, 대회 준비상황과 범정부적 지원 대책을 보고받고, 직접 주경기장의 안전 및 준비상황도 점검했다. 

이번 보고회는 인천아시아경기대회가 70일 남은 시점에서 대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서는 경기장 등 인프라, 대회운영, 출입국?숙박?관광수용태세, 대테러 및 안전대책 등 범정부적·국가적 차원의 철저한 대비와 지원·점검이 필요하다는 판단에서 열리게 되었으며, 이와 관련 박 대통령은 인천에서 열리는 두 대회는 인천광역시만의 대회가 아니라 대한민국 전체가 함께 준비해야 하며, 대회가 성공적으로 개최되어 국가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원을 펼치겠다는 뜻을 지속적으로 밝혀왔다. 이날 보고회는 인천AG 조직위원회와 인천장애인AG 조직위원회의 준비상황 보고와 문체부의 정부합동지원대책 보고, 시민들의 의견청취 순으로 진행되며, 보고회가 끝난 후 박 대통령은 직접 주경기장의 안전 점검에도 나섰다.

보고회에서 정부는 인천아시아경기대회와 장애인아시아경기대회가 인천의 국제도시로의 도약과 대한민국의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국내외 전략적 마케팅을 통한 외래 관광객 유치, 출입국 절차 간소화, 범정부 홍보지원 TF 운영 및 대회 관람 캠페인 등 사회적 붐 조성 대책, 대테러, 경기장 시설 및 식품 안전 점검 등 철저한 안전 대책, 종합 2위 달성을 위한 경기력 향상 지원 대책 등을 보고했다. 

박 대통령은 인천아시아경기대회와 장애인아시아경기대회가 국가적 행사임을 강조하면서 범정부적 지원을 강화하고, 특히 대회가 끝날 때까지 안전 점검을 철저히 실시해 달라고 당부했으며, 아울러 대회 이후에도 경기시설이 인천시민의 문화여가와 생활스포츠의 장으로 사용될 수 있도록 사후활용 문제에 대해서도 당부했다. 한편, 이 날 보고회에는 유정복 인천광역시장, 김영수 인천AG조직위원장, 김성일 장애인AG조직위원장, 자원봉사자?서포터즈, 경찰, 체육, 관광·요식·숙박·운수업계 등 다양한 계층의 시민들, 류길재 통일부장관, 김종 문체부 차관, 안행부 차관 등 정부 관계자, 국회 교육문화위원회와 국제경기대회 특위 소속 국회의원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09c78b92c621cbf6fe55b67984693fe3.jpg


박근혜 대통령, 김포 로컬푸드 직판장 방문

박근혜 대통령은 11일, 경기도 김포 소재 로컬푸드 직판장을 방문해 판매장을 둘러보고, 농산물 및 가공품을 진열?판매하는 생산자와 구매하는 소비자들과 함께 농산물 유통구조 개선 성과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이날 박 대통령은 직판장 내 판매장을 둘러보면서, 농산물 유통단계를 대폭 축소하여 생산자는 더 받고 소비자는 20% 이상 싸게 사는 유통구조 개선 및 회원제 운영으로 생산자와 소비자간의 거리와 간극이 좁혀지는 효과, 생산?가공?판매?체험이 융복합되어 부가가치와 소득을 높이는 농업분야의 창조경제 현장, 농산물 품질?안전성 제고를 위한 정부기관, 지자체, 민간의 정부 3.0 실천 및 QR코드 등을 활용한 생산자 실명제 운영 사례 등을 점검했다. 이날 현장 방문에는 직판장 관계자를 비롯하여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윤명희 의원과 농식품부 장관 등이 참석했다.

한편, 박 대통령은 취임 직후(‘13.3.13)에 첫 번째 민생현장으로 농협하나로클럽을 방문하여 농산물 유통구조 개선을 국정의 핵심과제로 추진할 것임을 밝힌 바 있으며, 최근에는 지난 청주의 서문시장 내 삼겹살거리를 방문하는 등 민생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President Park Geunhye received the current preparation status of Incheon Asian Games & Incheon Asian Para Games


President Park attended at the '2014 Incheon Asian Games & Incheon Asian Para Games Preparation Status Briefings' held at the Incheon Asian Games main stadium in Yeonhui-dong, Incheon on the 11th of last month. She was briefed on the preparation situations and the whole governmental supporting measures. She also inspected safety systems of the main stadium herself. The briefing was held, as it has only 70 days to go, in order to make sure that everything from stadium infrastructure, administration, immigration, accommodation, tourism to anti-terrorism and safety measures are supported by both the government and the nation for successfully holding the games. Park said that the two Games are not only for the citizens of Incheon but also for the whole nation and she would do her best to provide support. The government said that as both Games could enable Incheon to become an international city and to contribute to the Korean economy, they would provide services such as attracting tourists, making immigration proceedings simpler, supporting TF operations and bringing more spectators through their strategic marketings. They also mentioned about anti-terrorism, stadium facilities, food safety and the measures to support for the Korean teams to achieve the second place overall. President Park emphasized that both Games are state occasions and requested that the safety measures should be thoroughly practiced until the Games are finished. She also said that the athletic facilities should be used for Incheon citizens' cultural activities and sporting events after the Games. About 200 people participated in this briefing including Yoo Jungbok the Mayor of Incheon , Kim Youngsoo the chairman of the Incheon Asian Games, Kim Sungill the chairman of the Incheon Asian Para Games, Ryu Kilje the Minister of Unification , Kim Johng the Minister of Culture and Sports, the vice Minister of Security and Public Administration, government officials and relevant law makers, volunteers, supporters as well as people from various social classes.


President Park Geunhye visited Gimpo local food direct outlet

President Park visited the local food direct outlet in Gimpo and shared her opinions with both the producers and consumers on the distribution systems of agricultural products whether it has been improved. She checked on various issues such as reducing the distribution stages so that the producers earn more and the consumers buy 20% cheaper, operating a membership system between the producers and consumers, compound system of production, processing, selling and experience to boost up added value and profit, the real-name manufacturer system using QR code and implementing 3.0 (Park government's new paradigm: people's right to know, job creation and scientific administration) to raise the quality and safety of agricultural products. The officials of direct outlet, a lawmaker Yoon Myeonghee from the Agriculture, Food, Rural Affairs, Oceans & Fisheries Commitee, the Minister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were with the president on the visit. After her inauguration in 2013, president Park visited Nonghyup Hanaro Club as her first move for people's livelihood and showed her intention of improving the agricultural distribution system as a keystone of her administration. Recently, she also visited Samgyupsal (grilled thin pork belly) street in Seomoon Market in Cheongju as the move of her continuous effort for people's livelihood.



진경호  
<저작권자 © 월간파워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경호의 다른기사 보기
가장 많이 본 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Disclaimer: PowerKorea makes an article based on the information of products and/or services provided in paper and/or in interview by the company, the organization or the person that is solely responsible for the information.
Copyright © 2008 - 2022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